월 29만 위엔(대략 1,020 만원)으로 슝디 팀과 계약한 린언위(2010/01/13)
 
 
                    린언위(林恩宇) 계약확정(월 29만 위엔 규모)/라쿠텐과 대표팀에서의 투구모습              

린언위(林恩宇)가 13일 슝디 팀과 계약을 확정지었습니다. 월 29만 위엔입니다. 슝디 팀의 회장인 홍뤼허씨는 기자회견에서 "원래 27만 위엔에 계약을 하려했지만, 협상 끝에 29만 위엔으로 인상조정되었습니다. 앞으로 오랫동안 슝디 팀을 위해서 활약 해달라는 기원의 뜻입니다. 배번은 11번을 달게 되었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작년 선수 드래프트에서 제1지명자였던 린언위가 13일 슝디 팀과 계약을 맺게되면서 구멍난 선발진에 큰 도움이 되는 결과입니다. 홍 회장은 "기교파 선발형인 린언위가 부상만 당하지 않는다면 제명된 차오진후이를 대신할 에이스가 될 것이다."라고 하면서 강하게 신뢰를 하는 모습이었습니다.
 

월봉 29만 위엔 이외에도 옵션으로 15승과 방어율 2.80을 기록하면 특별 장려금을 주기로 하였는데, 그 규모는 밝혀진 바 없습니다. 린언위는 2005년~2006년 청타이 코브라팀에서 29승에 방어율 1.73을 올렸고, 그 후 일본 라쿠텐으로 진출하여 별다른 활약은 보이지 못하였습니다.
 

2007년에 1군 1승만을, 그리고 2009년에는 2군에서만 6 경기에 나와 10.2 이닝에 승패없이 방어율만 5.91을 기록하는 저조한 성적을 보이면서 성적부진으로 계약 해지가 되었고, 이번 시즌 다시 고국으로 리턴하게 된 것입니다.


린언위는 20일 스프링캠프에 합류하게 됩니다. 슝디 팀은 그 외에도 따이쉰 선수들과 계약을 마무리짓고 투수를 보강하였습니다.

현재 슝디 팀의 타이완 국적 투수는 린언위과 리유위짠(
柳裕展), 청지아민(曾嘉敏), 예용지예(葉詠捷), 예딩런(葉丁仁) 등이 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