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그레인'에 해당되는 글 1건

CPBL 21 개막행사 모습/사진 中央社

오늘 오후 5시05분에 타이완의 티엔무야구장에서 개막식이 열렸습니다. 슝디 엘리펀츠와 통이 라이온즈의 전통의 라이벌간의 개막식에 모두 9062명의 관중이 왔습니다. 

경기는 슝디 엘리펀츠의 1:0 완봉승으로 끝났는데 개막전 사상 처음있는 경기로 통이를 최초로 개막전에서 완봉패를 당한 팀이 되었고, 개막전 2연승의 기록과 함께 지난 연도에 이어서 리그 기록으로
5연패(2009년 10월8일부터 계속 패배)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통이 라이온즈의 판웨이룬(
潘威倫) 투수는 3년 연속 개막전 선발로 나왔습니다만 아쉽게 패배하게 되었네요.

작년의 아픔을 딛고 재기에 성공한 슝디 팀. 외국인 선수로 네 명 모두 투수를 선택하였는데, 이번 개막전에서 그들의 힘을 톡톡히 빌렸습니다. 선발로 나온 짐 매그래인(1승)과 소프(1H), 그리고 마무리 쿨렌(1S)이 이어던지며 강력한 통이 라이온즈의 타선을 꽁꽁 묶어버렸습니다. 쿨렌은 현재 리그 성적 7게임 무실점을 기록하고 있고 10 이닝동안 무실점의 기록도 이어가고 있습니다. 통이 라이온즈를 상대로는 13과 1/3이닝동안 무실점이라고 합니다.

 
                               (CPBL21 개막전 이모저모)

개막전 선발로 나온 짐 매그래인 선수는 독립리그 서머셋 팀에서 다승, 방어율, 탈삼진 타이틀을 차지한 투수로서 오늘 던지는 모습을 보니 타이완리그에서 바람을 일으킬 듯 합니다.(지난번에 쓴 이번년도 외국인선수 소개에 나온 글을 참조하세요.) 오늘 경기에서 7이닝동안 24명의 타자를 맞이하여 단 83개(S55/B28)만을 던지면서 5피안타에 1사사구, 5탈삼진을 잡아내면서 완벽하게 승리를 따냈습니다. 맞상대인 판웨이룬 투수도 7이닝에 27타자를 맞이하여 83개(S61/B22) 공만을 던지면서 호투하였지만 1실점을 하면서 패전이 되었지요.

                            C.P.B.L 개막 경기
    팀   1   2   3   4   5   6   7   8   9   R   H   E
  슝디   0   0   0   0   1   0   0   0   0   1   9   0
  통이   0   0   0   0   0   0   0   0   0   0   7   1

수많은 승부조작 사건으로 피폐해질대로 피폐해진 타이완의 야구 열기를 되살리기 위한 정부의 노력과 야구 단체의 노력은 정말 처절합니다. 국제대회를 유치하여 급속도로 식은 야구 열기를 되살리기 위한 노력도 많이 하여 올해 대륙간컵 유치나, 아시안시리즈 타이완 개최 등으로 다시 열기를 불러 일으키기 위한 노력을 많이 하고 있습니다. 벗뜨....

시구하는 총통 마잉지우

하지만 다시 타이완에 야구 열기가 돌아오기까지 시간은 좀 걸리겠네요. 긴 겨울을 보내고 시작한 야구의 개막전임에도 불구하고 관중이 꽉 차지 않았다는 점이 그 반증이겠네요.(1만석 구장에 9062명 정도)

이밖에도 오늘 개막전에는 타이완의 총통 마잉지우(馬英九)가 시구자로 나서 멋지게 시구를 하였습니다. 백넘버 21번(21주년 기념)을 달고 나와서 시구를 한 후에 인터뷰에서 "다시 관심을 가져야 할 프로야구 시즌이 돌아왔습니다. 야구는 우리의 국가 스포츠(國球)이기에 절대로 후퇴하면 안되고 반드시 잘되어야 한다."라고 밝혔습니다.

마잉지우 총통은 경기장에 경기시작 30분 전에 도착하여 통이 라이온즈이 마무리 투수인 린위에핑(林岳平)의 지도하에 연습투구를 하고 마운드에 올랐습니다.
아무튼 앞으로 팀당 120게임을 치루는 CPBL의 대장정의 막이 오늘 올랐습니다.     대치동갈매기.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신동일 2010.03.20 2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시작하는만큼 이전의 일들이 다시 되풀이 되지 않고 깨끗한 승부를 해줬으면 하네요.
    대만야구가 새로태어나 한국의 오랜 라이벌로 돌아와줬으면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