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 야구계가 발칵 뒤집혔습니다. 타이완의 신 타이베이시 빤치아오( 板橋地檢)지검은 오늘 타이완 프로야구 통이 라이온스 팀의 뤼원셩(呂文生) 감독을 소환하였습니다.

검찰의 정보에 따르면 내부자의 제보로 이번 일이 이루어졌으며 불법조직 내 중간 두목급인 양씨 성을 가진 여성이 검찰에 뤼원셩 감독과 아내 씨예푸위(
謝馥鈺)를 지명하며 제보하였다고 먼저 밝혔습니다. 



이 양씨 성을 가진 이 여인은 불법 조직 내부의 사람으로 검찰에 내부 정보를 제공하였고, 이에 검찰은 오늘 경찰로부터 지휘권을 넘겨 받아 뤼원셩 감독의 가오슝시의 개인 주택과 타이난 야구장의 야구팀 숙소 등 모두 네 곳의 지점을 압수 수색하였습니다. 뤼원셩 본인은 물론 그의 아내와 함께 팀의 두 명의 투수 코치도 타이베이시 모처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렇게 또 프로야구계에 승부조작에 대한 혐의가 드리우면서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타이완 유력매체 중앙사 샤오바오샹 기자의 기사 내용.  


검찰은 뤼원셩 감독과 아내에 대하여 피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하겠다고 밝혀 어느 정도 혐의를 입증한 것으로 보입니다. 
(這次約談行動共以被告身分約談了呂文生以及他的妻子)

뤼원셩, 씨예푸위와 투수 코치 쩡보런(鄭博壬)과 왕징밍(王鏡銘) 등 모두 네 명은 승부조작을 일삼는 불법 조직에게 팀의 선수 자료와 각종 근황. 그리고, 경기 출장 여부 등 각종 내부 소식을 제공하여 팀을 배신하여 업무상배임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1962년생인 뤼원셩 감독은 타이완 프로야구 원년(1990년)부터
 뛴 선수 출신으로 이후 감독을 맡아 타이완 프로야구에서 팀에 최다 우승(280승 10무 220 패)을 안긴 대표적인 스타 감독입니다.

작년에도 우승으로 이끌면서 팀에게 총 8번의 우승(뤼원셩 감독은 네 번의 챔피언 타이틀을 차지했습니다.)을 안겨다 주었습니다. 


지난 2009년 제 2회 WBC에서는 타이완 대표팀 수비코치를 역임하였으며, 또한 아시안시리즈에서 여러 번 통이 팀을 이끌고 참가하여 한국에서도 인지도가 높은 감독입니다. 이번 3월 초에 일본 도쿄 돔에서 열리는 동일본 지진구호지원 타이완 대 일본전 친선경기의 감독으로 내정된 사람입니다.


이번 사건으로 통이 라이언스 쑤타이안(蘇泰安) 구단 대표와 前 천겅요우(陳耿佑) 선수가 이번 혐의의 증인으로 출석할 예정이라고 검찰은 밝혔습니다. 쑤타이안 구단 대표는 긴급 기자회견을 가지고 구단의 일본 타격 코치인 Nakajima Terushi(中島輝士) 씨를 대체 감독으로 임명하였다고 밝혔습니다. 통이 구단은 오늘은 선수 휴식일이고 내일부터 새로운 감독 하에 훈련을 실시한다고 전했습니다.
 

                                       2월 16일 긴급 대체 감독으로 임명된  Nakajima Terushi(中島輝士)


현재 한국에서도 승부조작의 혐의로 온통 시끄러운 이 때, 타이완에서도 다시 우려하던 일이 벌어지고 말았습니다. 야구계에 팬들에게 가장 사랑받던 감독이라 그 충격은 배가 되고 있습니다. 정확한 조사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기에 사람들은 모두 검찰의 발표를 예의주시하며 지켜보고 있습니다. 

뤼원셩 전 통이 감독은 오늘 오후 검찰에 50만 위엔(1920만 원)의 보석금을 내고 일단 귀가하였습니다.

타이완 체육회의 따이시아링(
戴遐齡) 주위원은 성명을 발표하고 일체의 상관 규정에 따라 엄중히 처리할 것을 지시하였습니다. 또한, 검찰의 결과 발표를 기다릴 것이라고 말하였고, 통이 라이온스 구단은 타이완 경찰과 협조하여 더욱 관리 감독을 강화할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쑤타이안 구단 대표는 일단 규정에 따라 대체 감독을 내정하고 뤼원셩씨에게는 출장정지와 함께 월급여에 대한 지급정지를 걸었습니다. 향후 검찰의 조사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