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농불스 구단과 이롄 그룹 간의 매각협상이 12월 13일에 진행되었습니다. 세 시간의 회의 끝에 매각 협상이 타결되었습니다. 싱농 불스구단은 이롄 구단에게 구단매각금 1.3억 위엔을 받고 넘기기로 결정되었습니다. 1.3억 위엔은 한화로 대략 48억 원입니다. 

쌍방간의 의향서에 싸인을 하고 정식 계약일은 12월 17일 거행하기로 했습니다. 1.3억 위엔은 2008년 청타이(誠泰) 코브라스가 미디어(米迪亞) 티렉스에게 구단을 매각할 당시에 나온 금액과 같은 규모입니다. 싱농 불스팀은 1996년 쥔궈 그룹으로부터 구단을 사들일 때 지급한 돈이 5.2억 위엔이니 당시 매입 금액의 25% 정도밖에 안되는 금액입니다. 

싱농불스팀 로고

싱농불스구단은 오늘 매각합의가 정식으로 성사되었기에 1995년 11월 쥔궈베어스(俊國熊)로부터 구단을 매입하면서 시작한 17년간의 프로야구단 역사가 종결되었습니다. 

타이완 프로야구선수협회 이사장 펑정민(彭政閔) 선수는 이롄 그룹의 프로야구단 가입을 환영한다. 또한, 그동안 싱농구단의 프로야구에 대한 공헌을 치하한다면서 성명을 발표하였습니다. 

2012년 12월 11일 두 번째 매각협상에서도 쌍방간에 금액의 차이가 컸었고 결국 결과를 내지 못하고 끝나서 25일로 결정된 매각협상 완료 시점까지 남겨 놓은 시간이 많지 않아 불안감을 보여주었지만 결국 13일 3차 회담에서 양측의 금액 조정으로 합의를 끌어냈습니다. 

이번 3차 회담에서는 원래 참석 예정에 없었던 싱농그룹의 회장인 양원빈(楊文彬)씨도 출석하여 사안의 중대함을 보여주었습니다. 또한, CPBL연맹의 황쩐타이(黃鎮台) 회장과 정부 체육위원회 주위원 따이시아링(戴遐齡), 그리고 행정원 정무위원 양치우싱(楊秋興)도 함께 동석하여 사안의 긴박감을 더해주었고, 협상 대상자인 이롄그룹의 총재 린이쇼우(林義守)씨도 협상단에 참석하면서 완전 거물급 회의가 되었습니다. 

가오슝시 청칭후야구장(澄清湖棒球場) 전경

가오슝시 시장 천쥐(陳菊)는 오늘 황쩐타이 회장과 함께 청칭후 야구장을 방문하였습니다. 그 자리에서 만약 순조롭게 이롄 그룹이 팀을 인수하여 가오슝으로 온다면 시장으로서 그 어떠한 편의도 다 제공할 용의가 있다면서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구장 시설이나 다른 행정적인 지원을 위해서 협조하겠다. 가오슝에게 다시 기회를 달라면서 인터뷰를 마쳤습니다.

*다행히 리그 파행은 막을 수 있습니다만 아직도 구단 경영이 어려운 팀은 있습니다. 슝디 엘리펀츠도 경영난으로 인해 여전히 구단을 매각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만 한편으로 라미고 팀의 회장은 2년 내에 제 5 구단을, 3~4년 내에 6개 구단 체제로 반드시 가야 프로야구가 안정을 찾을 것이라고 합니다. 현 상황에서 1년에 수익은 커녕 5천 만위엔의 손실을 본 우리야말고 오히려 수익이라고 할 수 있는 지금의 형편에서 반드시 전체의 규모가 커져야만 구단이 안정될 수 있다고 외치고 있습니다. 

모쪼록 희망대로 타이완 프로야구가 다시 6개 구단 체제로 돌아갈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안녕하세요. 대치동갈매기입니다. 이번에는 대만에 프로 야구가 생긴 이후에 탄생했다가 사라진 팀들에 대해서 조망을 해보는 시간을 가지도록 하겠습니다. 리그인 T.M.L(Taiwan Major League)과 C.P.B.L(Chinese Professional Baseball League)이 통합되기 전부터 생긴 팀에서 통합되고 난 후에 생겼다가 사라진 팀 순서입니다. 팀 소개에 대한 순서는 시간 순으로 하겠습니다. 

먼저 TML팀 위주로 소개합니다. TML太陽, TML金剛, TML勇士, TML雷公 팀입니다. 두 번째에서는 三商虎, 味全龍, 和信鯨, 俊國熊, 時報鷹까지 소개 해 드리고 마지막에 第一金剛, 那魯灣太陽隊, 誠泰太陽, 誠泰COBRAS 그리고 米迪亞暴龍맨 마지막으로 사라진 中信鯨 팀에 대한 소개를 하겠습니다. 먼저 타이완 야구 100년사를 하는 도중에 조금씩 조금씩 소개 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현재 기획 시리즈로 쓰고 있는 시리즈가 여러 편이라서 저도 정리를 좀 해야할 것 같습니다. 

사라진 타이완 프로야구 팀들 이름

CPBL  一軍   三商虎隊|味全龍隊|時報鷹隊|俊國熊隊|興農熊隊|第一金剛隊|
                    那魯灣太陽隊|誠泰太陽隊|誠泰Cobras隊|米迪亞暴龍隊|中信鯨隊 

CPBL  二軍   代訓紅隊|中信二軍|代訓藍隊

T.M.L  一軍   聲寶太陽隊|台北太陽隊|台中金剛隊|嘉南勇士隊|高屏雷公隊



TML勇士 팀(각주를 보시면 자세한 정보가 있습니다.)

팀 마스코트 '루카(LUKA)'

지아난 용스(嘉南 勇士:지아난 브레이브스)팀은 'LUKA'라고도 불리웠습니다. 이 '루카'의 뜻은 *[각주:1]타이아(泰雅族)족의 언어로 용사의 뜻이지요. 타이난 제 3구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하였고, 이 팀이 나루완(那魯灣)의 초창기 시절에 니엔다이 방송국이 만든 팀인 니엔다이 용스팀(年代勇士隊)이었습니다. 
 
원 스폰서 기업은 나루완 주식회사입니다. 1996년 12월 1일에 창단되었고 주 사용 홈구장은 지아이현립 야구장(嘉義縣立棒球場)지아이시립야구장(嘉義市棒球場),그리고 타이난시립야구장(台南市立棒球場)이었습니다.

이 팀의 스타 선수로는 [각주:2]천이신(陳義信), [각주:3]우푸롄(吳復連)등의 국내파와 Luis Iglesias(鷹俠), Sil Campusano(坎沙諾) 등의 외국 용병이 있었습니다. 나루완 4년시절 위엔촨그룹의 동의를 얻어 용스 팀(그 전에는 띠엔공/雷公)으로 개명을 하였고, 이름을 다시 위엔촨 용스 팀으로 바꾸었습니다. 그러고 난 뒤에 리그에서 성적이 아주 좋지않아서 나이스 그룹(耐斯集團)과 아이즈웨이(愛之味公司) 회사의 스폰서를 받아 다시 이름을 왕커 용스(網客勇士) 팀으로 바꿨습니다.

그 후에도 다음 해에 성적이 좋지 않자 그룹에서 스폰서를 철회하였고, 결국 나루완 6년에 아무런 스폰서 없이 경기를 나서야 했지요. 그래서 다시 이름을 지아난 용스 팀으로 개명을 하였습니다.
 
 
 
                                       (중문과 영문 팀 로고입니다.)

2003년 TML과 CPBL이 통합을 할 때 진강(金剛隊) 팀과 용스 팀(勇士隊)이 합병을 하여 타이양팀(太陽隊) 이름을 달고 나루완 타이양 팀으로 새 출발을 하였습니다. 2003년 3월14일에 청타이 은행의 스폰서를 유치하여 팀 이름을 청타이 타이양 팀(誠泰太陽隊)으로 개명을 하였고, 2003년 12월 12일에 정식으로 팀을 청타이 은행에 넘기면서 청타이 은행 산하의 독립 팀으로 새출발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2004년 다시 팀 이름을 정식으로 청타이(誠泰) 코브라스로 바꾸었습니다. 이 팀이 2008년 미디어그룹에 팔리게되면서 미디어 티렉스(米迪亞暴龍隊)로 바뀌게 되었죠. 그리고 미디어 티렉스는 리그에서 조직적인 승부조작과 불법 도박 혐의로 리그에서 팀을 퇴출시키는 아픔과 함께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복잡하지만 한 번 정리하자면 1997년 지아난 니엔다이 용스(嘉南年代勇士)부터 시작하여 2000년 지아난 위엔촨 용스(嘉南遠傳勇士), 그리고 2001년 지아난 왕커 용스(嘉南網客勇士)로 바뀌었고, 또 2002년에 지아난 용스(嘉南勇士)로 바뀌었습니다. 그리고 2003년 진깡과 합병되어 나루완 타이양으로, 다시 2003년에 청타이 타이양(誠泰太陽隊), 2004년에 청타이 코브라스(誠泰 Cobras)로 바뀌었고, 최종 미디어 티렉스(米迪亞暴龍隊)로 그 역사의 끝을 장식하게 되었던 것입니다.

용스(TML 브레이브스) 팀 주요기록
    1997년 최다실점 107점 사상 유일한 기록
    2001년 리그최다 패 47패
                 리그 최저 승률 0.217
                 리그 연속경기 패 16패
                 리그 팀 연속 승리 6연승 기록(당시기록)

특이한 기록 

   2002년 9월 18일에 한 경기에서 두 명의 선수가 한 투수에게 만루홈런을 때린 기록이 있습니다.

수비기록

  1998년 9월 27일 한게임 한 팀 최다 병살타 5회기록과 한 게임(두 팀 합계) 최다 병살 기록 7회

연도별 챔피언 전적 

  1997년 원년 단일리그 챔피언의 기록이 한 번 있습니다.
 
  1. 타이완 중앙산맥 부근에 사는 민족으로 대략 8만 여명이 있다. 이 민족을 부르는 용어인 'Atayal'은 원어로 뜻은 '진짜 사람' 혹은 '용감한 사람'이라는 뜻이다. [본문으로]
  2. 일본 쥬니치에서 뛰던 타이완 투수로 CPBL 슝디 팀에서 뛰다가 TML 용스 팀으로 이적하였습니다. 생애 87번의 완투 기록(그 중 완봉 15회)하여 기록을 가지고 있는 선수입니다. [본문으로]
  3. 슝디 팀에서 뛰다가 역시 TML용스로 이적한 내야수로 '빅헤드'와 '야구계의 개구쟁이'라는 별명을 가진 내야수입니다. 현재 라뉴 베어즈의 수석코치로 재임하고 있습니다. [본문으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