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4월30일 am09:35 갱신

작년과 올해 엄청난 타고투저의 현상 속에 쏟아지는 홈런 때문에 많은 야구 팬은 공인구에 문제가 없는지를 의심해왔습니다. 일전에 어느 야구인이 자체적으로 테스트한 탄성 조사로 논란이 증폭된 후 CPBL연맹 측은 논란을 잠재우기 위하여 정식으로 테스트를 의뢰하였다고 공표했고, 오늘 그 결과가 나왔습니다.


어느 대만 야구인(전 mlb 스카우트)의 자체 테스트 관련 포스팅 보기


올해 55게임이 지난 현재 무려 123개의 홈런이 나와서 작년의 홈런 추세보다 더 빠르게 홈런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CPBL 연맹은 지난번에 의뢰했던 공인구 테스트 결과를 오늘 합격 수준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번에 테스트한 공인구는 예전부터 계속 사용했던 화잉(華櫻)990으로 공인구 회복 계수의 합격 범위는 0.56~0.58이었고, 그 전 테스트에서 측정한 결과는 0.571이었습니다. 올해 검사에서는 회복계수가 0.576으로 나와서 합격 범위 내인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그 전의 공보다 0.005가 높은 수치입니다.


대만프로야구 공인구인 SAKURAI(華櫻)-990의 모습/ 사진 CPBL



대만 프로야구연맹에서 측정한 올해 리그 공인구의 검사는 모두 여섯 개의 공인구 시료로 아홉 가지의 측정 항목을 검사하였고 전부 합격을 받았고, 가장 관심이 간 회복계수(탄성계수 X)는 최종 0.576으로 나왔습니다.


작년보다 0.005가 증가한 차이가 거리로는 대략 50cm이상 차이가 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검사는 타이베이 시립대학 스포츠기재 과학기술 연구소(台北市立大學運動器材科技研究所)에서 진행하였고, 측정 항목은 외관(外觀)을 포함하여 봉제선 수(縫線數), 중량(重量), 지름(圓周), 직경(直徑), 봉제선 높이(縫線高度), 봉제선 넓이(縫線寬度), 회복계수(恢復係數:COR) 및 압축치(壓縮值:C-D) 등 아홉 가지의 측정 항목입니다.



아래는 CPBL의 보도자료 보고서 전문입니다. 

* 이번 테스트를 진행한 기관은 WBSC(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의 지정 위탁 기관인 타이베이 시립대학 

스포츠기재 과학기술 연구소(台北市立大學運動器材科技研究所)입니다. / 자료 CPBL 제공



대만프로야구연맹은 그동안 계속 같은 연구소에서 공인구 테스트를 측정했습니다. 단, 이번 테스트에서 회복 계수만 발표하고 다른 검사인 명이나 기타 테스트 수치는 공표하지 않았습니다. 또한, 탄성계수는 발표하지 않았습니다. 아예 테스트를 하지 않았는지 모르겠지만 탄성계수(彈性係數: elastic modulus)와 회복계수(恢復係數: coefficient of restitution)는 다릅니다. CPBL은 과거 양자가 같은 것이라고 여겼고, 현재도 회복계수 위주만 테스트했습니다.


그러나, 전문가의 입장에서는 탄성계수가 테스트의 기준이 되어야할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외부에서는 회복계수를 탄성계수와 같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 양자는 엄연히 다르다고 합니다. 공의 내부 분석을 같이 적용하면 달라질 수 있습니다. 공의 재질이 어떤가에 따라서 더 멀리갈 수 있다는 것입니다. 양모의 함량과 코어의 탄성에 따라서 비거리의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이번 테스트에서 회복계수 외 다른 수치가 밝혀지지 않아서 정확하게 뭐라고 말씀드릴 수는 없습니다. 테스트의 기준이 자체적인지 아니면 다른 나라의 측정 기준을 참고했는지, 혹은 어떤 방식으로 테스트를 했는지 발표하지 않아서 알 수 없습니다. 그래서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한국 프로야구 공인구와 대만 프로야구 공인구의 테스트 방식을 비교 분석 해보려고 합니다. 두 공의 차이는 과연 무엇이고 비거리는 어느 정도 차이가 날까? 가 주 관심입니다.


* 타고투저의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투수가 타자의 발전 속도를 따라가지 못한 경우, 스트라이크 존이 타자에게 조금 더 유리한 경우, 공인구의 차이나 공의 계수가 다른 경우 등이 있습니다. 


대만 프로야구의 타고투저 원인은 과연 무엇일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며칠 전 필자와 친구 사이인 카일 청 씨(중국 칭화대학 물리학과 학사 후 미국 캘리포이아 주립 Fullerton대학에서 석사 수료 후 대만 최초로 메이저리그 스카우트를 역임했고, 예전에 보스톤 레드삭스 마이너에서 채태인의 동료로 생활해서 지난 트레이드 소식을 접하고 혹시 채태인과 만나면 안부를 전해달라고 부탁했던 적이 있다.)는 본인이 기고하는 사이트에 매우 흥미로운 실험 결과를 발표했다. 


 2016년 대만 프로야구 초반 24경기를 치른 결과 매우 높은 타고투저 현상을 보이고 있는데, 이는 작년과 마찬가지 현상으로 대부분 사람은 공인구의 반탄력에 무슨 조정이 있었던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 나 역시도 그런 생각을 하고 있는데, 현재 대만 공인구는 'SAKAI 990(중문 명칭 華櫻990)'의 공을 사용하고 있다. 

대만프로야구(CPBL)의 공인구로 16년 동안 사용되고 있는 華櫻990 공인구/ 사진 @CPBL 


 이 공인구는 대만에서 프로야구가 생긴 지 10년 되던 해 지정된 공으로 지금까지 중간에 한 번 교체된 후 총 16년 동안 사용되고 있다. CPBL 21년인 2010년 미즈노 사의 공(전반기 MB 210 / 후반기 M 150 )으로 교체된 후 바로 다음 해 다시 원래의 SAKAI 990으로 바꾸고난 후에 계속 지금까지 사용하고 있다. 



그러나 흥미로운 사실은 지난 리그 5년 간의 홈런 수가 대략 190개~250개 정도였다. 그러나 2014년 총 209개(경기당 0.87개)였던 홈런 수가 갑자기 2015년 429개(경기당 1.78개)로 껑충 뛰었다. 무려 한 시즌에 홈런을 220개나 더 친 것이다. 이 수치는 리그 2년을 합하면 나오는 수치와 비슷한데, 그걸 한 해에 다 쳐냈다는 소리다. 그래서 야구팬들의 상식적인 생각은 아! 공인구에 반탄력 수치를 조정했구나 하는 합리적인 의심을 가지게 된 것이다. 



마찬가지로 올해도 24경기만 치뤘지만 이미 홈런 수는 벌써 65개나 나오면서 경기당 2.71개를 기록 중이다. 이 추세라면 작년 홈런 수도 충분히 갱신할 기세다. 아무튼, 현재 여자 아마 야구팀 코치이자 저술가인 카일 청 씨는 집에서 비공식적인 실험을 통해 매년 공인구의 반탄력을 측정하고 그 결과는 본인이 기고하는 온라인 야구 미디어인 '스포츠비젼'에 올렸다.




 여기서 밝히고 싶은 점은 이 실험은 공식적인 측정치라고 할 수 없다. 단순히 높이에서 낙하시켜 튀어 오르는 높이를 눈대중으로 잰 것일 뿐 정식으로 측정한 것이 아니기에 이 수치가 공인된 것이라고 믿지 않았으면 좋겠다. 그냥 참고만 하시라.



 아무튼, 다시 실험 내용으로 돌아가서 그가 측정한 영상을 보면 결과를 알 수 있다.





 실험 내용은 아래와 같다. 일단 반탄고도의 단순 비교점으로 대만 아마야구 협회 공인구인 대양(大揚)의 반탄 고도 100cm를 기준점으로 잡고 프로야구 공인구인 SAKAI 990의 최근 5년 간의 반탄 고도를 측정했다. 



실험 방법은 단순하다. 화면에 보이는 대로 반탄고도를 측정할 수 있도록 높이 자를 배경으로 붙이고, 높이 5.75미터에서 각각 사용된 공인구를 낙하시켜 튀어오르는 수치를 눈대중으로 짐작한 것이다.


"CPBL 연맹은 올해와 작년의 공은 같은 것(華櫻990)으로 이미 여러 해를 사용 중이고 탄성계수는 모두 같다." 라고 보도



결과는  CPBL 21년(2010년) 115cm, CPBL 26년(2015년) 125cm, 그리고 올해 공인구 수치는 130cm로 측정되었다. 단순하게 2010년에 비해 15cm나 더 튀어오른다는 뜻이다. 위에서도 밝혔지만 이 결과는 공인된 것이 아니고 임의로 실험한 결과다. 대만 프로야구 연맹은 현재 사용하는 공인구는 예전과 마찬가지 공으로 반탄 계수를 조정한 적은 없다고 밝히고 있다. 







그러나, CPBL 연맹은 반탄계수 공인 실험 수치를 발표하지는 않고 있다. / 글 대치동갈매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