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전 기념촬영을 하는 양 팀 선수단과 귀빈들

10월 18일에 또우리유 야구장(斗六球場)에서 열린 2009 타이완 프로야구 챔피언시리즈 제 2차전은 경기 시작하자마자 바로 1회에 통이 라이온즈가 찬스를 얻었습니다.

슝디 팀의 마이크 스미스 선발투수가 통이 팀 1번 타자를 사구로 내보내고 연이어 적시타가 터져나오면서 앞서나갔습니다.

그러나 슝디 팀도 바로 1점 홈런을 치면서 동점을 만들었고, 6회 전까지 여러 번의 찬스가있었지만 결정적인 주루사 두 번으로 찬스를 허무하게 날리더니 결국 통이 팀이 6회 말에 들어서 연속 안타와 볼넷 등을 묶어서 5점을 선취하면서 결정적인 기세를 잡았습니다. 

통이 팀의 에이스 도도 판웨이룬(潘威倫)이 7이닝 동안 8안타를 맞으며 결코 적지않은 위기를 보였지만 1실점으로 잘 막아내면서 최종 6대3의 점수로 2차전마저 이기면서 2008년에 이어 챔피언시리즈 2연패가 매우 유리해졌습니다.


                          (2차전 하일라이트/VL Sports화면)

전체적인 시리즈 예상에서 선발진과 불펜진에서 앞선 통이 팀이 유리하다고 저도 조심스럽게 전망을 했지만, 특히나 선발 진에서 슝디 팀은 고바야시 투수가 부상으로 빠진 점이 큰 타격으로 이번 시리즈에 악영향을 끼치면서 결국 두 게임을 먼저 내주고 말았습니다.


판웨이룬은 이 경기 MVP로도 뽑혔습니다. 그가 왜 통이 팀의 에이스인지를 보여준 경기였습니다. 큰 게임을 많이 치루어 본 경험을 바탕으로 흔들리지 않고 위기(8피안타)를 넘기면서 승기를 잡아준 것에 비해, 슝디 팀의 선발인 마이크 스미스(5 이닝 4 피안타, 5 사사구, 4 자책)는 위기 상황에서 침착하지 못하고 컨트롤 난조와 자신감 없는 투구로 와르르 무너진 것이 그러한 경험적인 면이 많이 작용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경기 스코어
     Team
   1    2    3    4    5    6    7    8    9    R    H    E
        兄弟     0     1      0     0     0     0     0     0     2     3    12     0
        統一     1     0     0     0     0     5     0     0     0     6     7     0


경기 MVP인 판웨이룬 이외에 팀의 4번 타자인 '녹색탱크'라는 별명을 가진 가오궈칭(高國慶)도 공훈을 세운 선수입니다. 어제 경기에서는 4번 타자의 중책을 맡았지만 4타수 무안타라는 성적으로 실망을 주었지만 뤼원셩(呂文生) 감독은 흔들리지 않고 계속 중심 타자로서 믿어 주었습니다. 그것이 오늘 경기에서 바로 효과를 보았습니다. 1회에 1타점과 6회에 승부의 관건이 되는 3점 째의 타점을 올려 승부를 결정짓는 활약을 하면서 어제의 부진을 털어버리고 다시 믿음을 주는 4번으로 돌아왔습니다. 그리고 1차전에서 투런 홈런을 쏘아 올리면서 MVP가 된 리유푸하오 역시 이번 경기에서 6회 말 결정적인 2타점 쐐기 2루타를 날리면서 MVP급 활약을 하여 만일 통이 라이온즈가 이번 시리즈를 차지한다면 챔피언시리즈 MVP로 등극할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양 팀의 로스터




반면 2연패를 한 슝디 팀의 일본인 감독 Nakagomi Shin(中入伸)은 경기 후 기자간담회에서 "이미 두 경기를 졌기에 퇴로는 없다. 오늘 경기는 1:1의 상황이 팽팽하던 시점에서 우리가 범한 두 번의 결정적인 주루사 등의 실책으로 리드의 기회를 날려 팀을 어렵게 만들었다. 다음 경기부터는 오늘 같은 일이 벌어지지 않아야 승리에 대한 희망을 가질 수 있다."라고 답답한 심경을 토로했습니다. 

오늘 경기는 슝디 팀의 조우쓰지(周思齊)가 4타수 4안타의 맹타를 휘두르고, 천관런(陳冠任)이 9회에 투런 홈런을 날리면서 6:3을 만들었고, 다시 주홍썬이 전 타석에 이어 연속으로 2루타를 날리면서 추격의 불꽃을 태웠지만 이미 기세는 넘어간 상태였고 결국 어제에 이어 또 지고 말았습니다.

2009 타이완 프로야구 챔피언시리즈는 내일 하루 휴식일을 갖고, 10월 20일에 가오슝현의 청칭후야구장(澄清湖球場)에서 제 3경기가 열립니다. 양 팀은 각각 선발 투수로 통이는 한국에서 돌아온 레이번 투수와 슝디는 미국에서 돌아온 전 메이져리거 차오진후이(曹錦輝)가 등판 예상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타이완의 야구 인프라 소개. 타이완의 야구장...3편

타이완에서 야구의 역사는 100년이지만 1990년대 들어서야 비로소 타이완에 진정한 프로화가 시작되었습니다. 아래는 야구장 인프라 편으로 프로야구를 할 수 있는 야구장들을 소개하려 합니다. 

자료는 CPBL 홈페이지와 각종 야구 블로그, 그리고 구글, 야후 제공 사진과 플리커에 올랐던 사진들을 참조하였습니다. 야구장 규격에 대해서는 미터로 표기하겠습니다. 시리즈물에서 소개된 야구장의 사진은 대부분 슬라이드형식으로 삽입되었습니다. 천천히 한 장씩 보시기 바랍니다.

윈린현 야구장(雲林縣棒球場) 또우리유(斗六)야구장

 건축년도  2005년도 9월 완성. 전화 (05)5511171
 구장위치  雲林縣 斗六市 明德北路 二段 82號(明德北路와西平路口)
 수용인원  15,000명(내야 10,000명 외야 5,000명)
 구장크기  좌우 100M, 센터 122M
 기타사항  대형 방수포 보유

또우리유 야구장(斗六棒球場)은 운림현(雲林縣) 또우리유 시(斗六市)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국제 대회가 가능한 국제 규격으로 지어진 최신식 야구장입니다. 8억TWD(당시 환율로 한화로 약 300억 정도)가 투자 되었습니다. 

모두 1만 5천석의 좌석(확장 가능함)에 내야 복층의 관람석 구조로 지어졌습니다. 운림현에서 향후 많은 국제 대회를 유치하기 위하여 지어진 구장입니다. 점유 면적 75,000 평방미터의 규모의 대형 야구장입니다.

2007년 11월6일~18일까지 대만에서 열린 제 37회 Baseball World Cup을 치룬 곳입니다. 그리고 2008년에 베이징 올림픽 야구 예선전(8강 3선제)이 벌어진 곳(타이중 조우지 야구장과 함께)이기도 합니다. (참고 사이트 http://www.allgenki.net/event/CTBA2008A)

기차로 가실 경우는 서북종단철도 또우리유(斗六)역에서 내리셔서 역을 나와 인근의 창춘루(長春路)쪽으로 십 오분 정도 걸어 가시면 됩니다.



지아이스리티위 야구장(嘉義市立體育棒球場) 약칭 지아이 야구장

사진제공 Timmy


 건축년도 1918년 최초건설, 1998년 재건축 
 구장위치 嘉義市 東區 山仔頂 249-1號
 수용인원 10,000석 규모 
 구장크기 좌우 105M, 센터 122M의 초대형구장 
 기타사항 내야 홍토(紅土) 

지아이 시립야구장(嘉義市立棒球場)의 전신은 지아이 중산공위엔 야구장(嘉義 中山公園 棒球場)으로 1918년(일제 大正7년) 최초로 건설된 유서깊은 야구장입니다. 수많은 각종 경기가 열렸던 곳이고 대만인들에게 깊이 각인되어 있는 그런 야구장입니다. 

1931년에 당시 지역대표인 지아농야구팀(嘉農隊:관련내용 클릭)이 일본 갑자원 원정에서 은메달을 따고 돌아왔을 때의 기억들이 존재하는 그런 구장입니다. 지아이 시의 사람들이 가장 자주 찾는 휴식공원으로 역사가 어우러진 곳에 위치한 야구장입니다. 넓직한 공원에 넓은 주차장이 있어서 차로 이용하기 편리한 구장입니다. 탁트인 넓은 공원 안에 경마장도 함께 위치하고 있습니다.



지아이시옌 야구장(嘉義縣棒球場) 지아이현립야구장

 건축년도  1996년에 건립.
 구장위치  嘉義縣 太保市 祥和二路 東段2號   05) 236-9292
 수용인원  9,000명(내야 5000명, 외야 4000명)
 구장크기  좌우 98M, 센터 123M
 기타사항  내야 홍토(紅土)

1986년에 현립으로 건설 승인되어 1996년에 완공된 지아이 현립야구장은 모두 4억 5천만 위엔(TWD:한화로 약 190억원)이 투자되었습니다.최신식 전광판과 빠른 선수출입을 위한 설계로 선수 휴게실에서 밖으로 바로 나갈 수 있고 대형버스가 바로 대기할 수 있는 설계로 만들어졌습니다. 

원래는 타이완 메이저리그(TML)당시 경기를 많이 치뤘으나 CPBL로 통합된 후에, 그리고 지아이 시립야구장이 생기면서 현립야구장에서의 경기 수가 급격하게 줄어들었습니다. 아무튼 구장 내의 크기는 대형 구장입니다.




타이난스리티위 야구장;약칭 타이난 야구장(台南市立棒球場)

사진 平凡的小男인


 건축년도 일제시대건축, 1970,88,95년에 대규모 확장 보수공사 
 구장위치 台南市 健康路 一段 257號       (06)291-0444
 수용인원 13,000명
 구장크기 좌우 103M, 센터 122M
 기타사항 대형방수포 보유, 천연잔디구장

타이난시(台南市)의 타이난 체육공원(台南體育公園) 내에 위치한 타이난 야구장은 일제시대에 지어져서 그간 수 차례의 증설과 보수확장공사를 하였고, 1999년 2월에 통이 라이온즈 팀이 5년간 장기임대로 계약하여 대량의 자본을 투자하면서 새로이 보수되고 확장되어 13,000명 규모의 관중석과 야간 조명시설의 증설, 그리고 구장 내 편의시설(타이완에서 편의점인 '7-11'의 독점 유통권을 획득하여 구장 내 편의점을 확대 증설) 등을 확대하고 현재까지 홈구장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시 구역 내에 위치하여 교통등의 접근성이 좋고, 주변에 상권이나 음식점 등이 많아서 야구 팬들에게는 좋은 구장입니다.


3부는 여기까지입니다. 마지막 4부까지 정리하면 대략 타이완의 야구장들 소개는 정리되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