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시보 니완쥔(倪婉君) 기자의 타이베이발 보도

제3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 2라운드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룬 타이완 팀의 귀국길에 발생한 헤프닝으로 인해서 야구팬을 포함 수많은 타이완 사람들의 분노가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살짝 눌러주세요.

수많은 시민들이 타이완 팀의 선전에 축하하기 위하여 공항으로 마중을 나왔지만 대표팀 귀국 비행기편이 모두 제각각이라서 제대로 된 환영회를 열지도 못하고 장기간 공항에서 기다려야 하는 일이 발생했다면서 야구협회(프로야구연맹이 아닌 야구협회)를 향해 분노하고 있습니다. 

한 타이완 시민은 "우리가 이렇게 돈이 없느냐? 타이완이 전세기 한 편도 준비하지 못하는 경제력이냐?"면서 행정적인 지원이 전혀 안 된 야구협회를 비난하고 있습니다. 


타이완 대표팀 선수단 귀국항편 배정표


공항으로 마중을 나온 수많은 환영객들은 대표단을 위해 모두 1천 여 송이의 해바라기 꽃을 준비했지만 대표팀 귀국 항편 배정표(위 그림 참조)를 보면 타오위엔(桃园), 송산(松山) 등 두 개의 공항으로 나뉘었고 입국하는 시간도 빠르면 오전 10시부터 늦으면 밤 9시 반, 혹은 다음날까지 모두 13개의 항편으로 나눠서 입국하는 바람에 제대로 된 환영회를 할 수가 없는 상황이 벌어지자 참석한 수많은 환영객과 각종 언론매체의 기자들까지도 한 목소리로 야구협회를 비난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도착 직후 선수들 중 일부는 이코노미 좌석에 앉아서 왔다는 사실이 같은 비행기를 탄 사람들에 의해 외부로 알려지자 더욱 큰 분노가 일고 있습니다. 어떤 시민은 "펑정민 같이 체격이 큰 선수가 좁은 이코노미 좌석에 앉아서 불편하게 귀국을 했다고 들었다. 어떻게 우리의 영웅들이 이런 대우를 받아야 하는지 정말 이해가 가지 않는다."고 분노했습니다.

또, 어떤 시민은 "귀국하는 비행기편이 모두 제각각이라면 방법을 찾아서 하루 더 있더라도 모두 다 같이 귀국할 수 있는 방법을 야구협회가 찾았어야 한다. 어떻게 우리의 영웅들에게 이런 대우를 받게 하는가?"며 비난하고 있습니다.

대표팀을 환영하기 위하여 아침부터 밤까지 기다린 수많은 환영객들/사진 Lamigo팀 FB


수많은 시민들과 야구팬들은 타이완 야구협회의 대표팀에 대한 행정지원이 매우 불만인데, 오히려 야구협회는 이번 대회를 통해 벌어들인 상금의 절반(WBC 대회 참가비와 2라운드 진출 상금 등의 절반인 880만 위안으로 한화로 약 3억 2천5백만 원 정도)을 가져가겠다고 주장하여 분노의 불길에 기름을 붓고 있습니다.



타이완 미디어에서 보도한 관련 보도 모습


이에 타이완 야구협회 린종청(林宗成) 회장은 "탈락하여 귀국하는 팀에게 전세기를 내주는 나라는 없었다. WBC 조직위에서 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팀을 똑같이 처리한다. 타이완 대표팀도 마찬가지로 조직위에서 배정하는 비행기편으로 귀국하는데, 오히려 빨리 돌아가고 싶은 선수들이 스스로 선택한 일이었다. 우리가 애초에 졌으면 그냥 넘어갈 수도 있는 작은 일이 우리의 성적이 좋고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면서 더 많은 분노의 화살이 우리에게 돌아오는 느낌이다."라고 말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더 큰 사태로 번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사태가 번지자 다시 기자회견을 열고 세부 사항에 대하여 하나하나씩 이유를 설명하면서 야구협회의 대처는 이해가 간다고 생각하는 쪽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대표팀이 대 일본전 당일 아침에 조식을 먹지 못했다는 언론의 보도에도 린종청 회장은 이미 매 선수마다 4일치 식사비를 모두 제공했다고 밝히면서 오해가 일어나기 서로의 소통에서 문제가 있었다고 안타까워 했습니다.

또한 비행기편이 모두 다른 항편으로 들어오는 문제는 선수들 중에서도 가까운 곳이 다르고 미국을 가는 선수도, 며칠 더 있다가 귀국하려는 선수도 있어서 선수단 제각각의 요구 사항으로 야구협회로서는 그들의 의견을 존중할 수밖에 없고, 또한 시간적인 문제로 돌아오는 좌석 또한 제한적이었다는 해석을 하면서 어느 정도 진화가 되어가는 모습입니다만 아직도 이 문제로 뜨거운 타이완입니다.


이 기사를 끝으로 이번 제3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 타이완 팀 관련 보도를 마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2012 월드베이스볼클래식 지역예선전 타이완 대표팀 28인의 명단이 확정 발표되었습니다. 

이번 대표팀은 CPBL리그에서 20명, 일본리그에서 5명, 그리고 미국파 1명과 아마추어 2명으로 구성되었습니다. 투수 구성은 우완 투수 11명, 좌완 세 명입니다.

최종명단 발표를 하는 씨에창헝(謝長亨) 타이완 대표팀 감독 

       이미지 오른쪽 위는 전체 일정표입니다. 원본 엑셀파일을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남겨주세요. 



일단 씨에감독의 투수조 구성은 선발에 양야오쉰, 린위칭, 왕야로린, 왕이쩡, 궈쥔린, 쩡카이원 등이 구성될 전망이고 왕징밍이 마무리 투수로 기용될 전망입니다. 그 외 투수는 중계진으로 편성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쩡송웨이는 선발과 중계 모두 가능하고 상황에 따라서 양야오쉰도 선발이 아닌 마무리로도 기용될 수 있다고 합니다. 

내년 본선 대회에 진출할 팀을 가리는 지역 예선전은 오는 11월 15일부터 나흘동안 타이베이의 신좡야구장에서 거행됩니다. 타이완과 필리핀, 뉴질랜드, 태국 등 네 팀이 참가하는 예선전은 타이완의 본선 진출이 99%이상 예상됩니다. 


이번 대회는 한국의 종편방송인 JTBC 에서 전경기 중계합니다. 중계일정은 아래와 같습니다.

11월16일 새벽1시 2013 WBC 예선4조 대만 vs 뉴질랜드

11월16일 새벽3시 2013 WBC 예선4조 필리핀 vs 태국

11월17일 새벽1시 2013 WBC 예선4조 대만 vs 미정

11월17일 새벽3시 2013 WBC 예선4조 뉴질랜드 vs 미정

11월18일 새벽1시 2013 WBC 예선4조 2위 vs 3위

11월18일 오후3시 2013 WBC 예선4조 Final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제3회 WBC 타이완 대표팀 감독이 씨에창헝(謝長亨)씨로 선임되었습니다.

[9월 3일 타이베이] 2012년 타이완 야구협회의 1급(대회 중요성을 나타내는 지수로 WBC, 올림픽 등 중요한 국제대회는 1급으로 칭함) 경기훈련 위원회 제1차 회의가 9월 3일 소집되었습니다. 그 회의에서 올해 11월 중순부터 열리는 제3회 WBC 지역예선전과 아시아야구선수권 대회를 치를 타이완 대표팀의 감독으로 씨에창헝씨를 선임하였습니다. 


씨에창헝(謝長亨) 감독/ 사진 제공 @cpbl

이번 경기훈련위원회 회의는 타이완 행정원 체육위원회 경기처의 후치방 처장의 주도에 타이완 프로야구연맹과 아마야구 협회 선임위원들의 추천으로 여러 후보군을 정하였습니다. 


그 후보군은 이번 선임된 씨에창헝(謝長亨)씨를 포함하여 린화웨이(林華韋), 린바이헝(林百亨), 홍이중(洪一中), 가오잉지에(高英傑), 쟝셩슝(莊勝雄), 쉬순이(許順益), 천진차이(陳進財), 천뤼천(陳瑞振), 장원종(張文宗), 예즈시엔(葉志仙), 양칭롱(楊清瓏), 뤄궈쟝(羅國璋), 공롱탕(龔榮堂) 등 모두 14명의 감독 후보 중에서 선발하였습니다.


타이완프로야구연맹의 황쩐타이(黃鎮台) 회장은 CPBL 각 구단 모두 합심하여 대표팀에 협조하기로 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이번 1급 경기 대표팀 소집에는 아마추어와 해외파 선수 외에 프로리그에서 뛰는 선수 중에서 국제대회 경험이 풍부한 선수들을 소집할 수 있도록 협조할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씨에창헝(謝長亨) 감독은 1962년 1월생으로 일본 실업팀 (五十鈴汽車隊)에서 활약하다 타이완 프로야구 출범 이후 귀국하여 1991년부터 통이 라이언스 선수(통이 라이언스팀에서 통산 100승 81패 3.01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함)와 코치, 감독을 두루 거치고, 前 중신 웨일스 코치와 감독, 그리고 야구해설가로도 활약한 명투수 출신의 인물입니다. 


씨에창헝 감독의 100승 기념 영상/유튜브(중국어본)


이번 감독직에 선임되기 전 실업팀인 신베이쓰(新北市成棒隊)팀의 감독으로 있었습니다. 2006년 제1회 WBC와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 투수코치로 활약했으며, 추천을 받아 처음으로 대표팀 감독 자리에 오르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있을 WBC 예선전을 무사히 잘 통과할 수 있도록 팀을 잘 꾸리겠다는 소감을 밝혔습니다.


타이완 야구협회 경기훈련위원회는 9월 10일 2차 회의를 소집하여 대표팀 코치진 인선과 훈련 계획을 확정하고, 9월 17일에 제3회 WBC 예선전과 아시아 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할 타이완 대표팀 명단을 확정하기로 하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최종적으로 WBC에 출전할 대만 대표팀 28명의 명단이 확정되었습니다. 3월 6일 한국과 첫 경기를 시작으로 지역예선을 시작하는 대만의 WBC대표 팀을 돌아보고 분석하는 코너입니다. 항상 대만과의 경기는 긴장을 하고 봐야합니다. 마음속으로 쉽게 생각하다가 덜미를 잡힌 적이 몇 번이나 있었기에, 더군다나 이번 대만 대표팀은 에이스급 선수들이 대부분 빠져서 그런지 더 쉽고 가볍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맹수는 토끼 한 마리를 잡을 때에도 최선을 다해 진력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 주는데요, 대만 전에서 오히려 일본보다 더 힘들고 어려운 상대라고 생각하면서 임해야 할 것입니다. 특히나 상대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조사없이 국제대회 단기전에서는 어떠한 결과가 나올 지 아무도 모릅니다. 야구는 투수 놀음이라고 대 쿠바전에서 막강 쿠바타선을 꽁꽁 묶어버린 리쩐창 선수처럼 우리도 당하지 말라는 법이 없습니다. 더블 엘리미네이트 제도에서는 두 번을 이겨야 올라 갈 수 있는데요, 한국 선수들은 어떤 경기든 최선을 다해서 모두 다 이겨야 한다는 각오로 임해주었으면 합니다.

드디어 마지막 4부입니다. 앞서 3부에서도 말씀드린대로 대만 대표팀의 백넘버 현황과 함께 예측 가능한 포지션, 그리고 수비력 등 전체적인 면을 따져보고 종합하는 시간입니다.

전체 대만 선수들의 예상 포지션과 백넘버는 아래 그림과 같습니다.

포지션은 예상입니다.100% 정확한 것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2월 26일자 관련소식 업데이트에 따르면 4명의 선발진으로 통이 라이온즈와의 연습경기에서 제구불안과 컨디션 난조를 보인 랴오위청 대신 통이 팀의 마무리투수이자 선발가능요원인 린위에핑을 넣었다고 합니다.]


거의 새로운 대만 대표팀으로서는 가장 큰 약점이 수비력(내야수비 위주)입니다. 역대로 대만 팀하면 수비가 안정적이라는 소리를 들어본 적이 없을 정도로 약했습니다. 이번 대표팀 또한 마찬가지로 그 전통(?)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지난 호주 전지훈련에서 모두 9경기동안 11차례의 실책(쟝즈시엔 1회, 궈옌원 4회, 왕승웨이 1회, 린이취엔 3회, 짠즈야오 1회)을 범하면서 내야 수비의 불안을 보여줬습니다. 보강된 선수들이 들어와도 그 문제는 여전합니다. CPBL팀과의 두 차례(슝디, 통이) 연습경기에서 5개의 실책(주로 포구불안에 따른 송구미스)을 범하면서 자멸하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눈에 보이는 실책만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실책 또한 여러차례 있었습니다. 유격수와 2루수간의 조화가 잘 이루어지지 않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오늘 있을 싱농불스팀과의 경기 외에는 일본으로 건너가서 일본 프로야구 팀인 요미우리와 세이부와의 두 경기밖에는 남아있지 않습니다. 과연 남은 기간동안 얼마나 안정을 되찾을지가 관건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09년 2월 23일에 열린 슝디엘리펀츠팀과의 연습경기 후 감독과 선발투수 리쩐창의 인터뷰 장면
 
영상에 자막을 입힐 줄 몰라서 그냥 대략적인 내용만 소개 해 드립니다.

예즈시엔 감독 인터뷰
리쩐창의 투구에 대해서 묻자 
"호주 전훈에서 안정적이었다. 이번 경기에서 중점을 둔 것은 70구 이내의 선발 연습이었다. 다른 투수들 중에 뤄지아런은 아직도 약간 조정이 필요하다."

오늘 타격에 대해서는 "처음부터 계속 평온한 상태이나 두 가지 문제는 득점기회가 왔을 때 살리지 못하는 것과 선수들이 조금 더 집중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내일 선발은? "내일은 천홍원이다."

리쩐창 투수인터뷰 :
70구가 안되었는데 만족하느냐?
"네. 69개를 던졌고 경기는 괜찮은 편이었다."

만루위기에서 궈타이위엔이 한 말은? "급하지않게 헤쳐나가는 법을 알려주셨다."

오늘 좌타자에게 3개의 안타와 포볼도 허용을 했는데 좌타자에게 어느부분이 약하다고 생각하는가? 좌타자에게는 좋은 공을 던져도 잘 안들어가는 느낌이다.

그럼 어떤방법으로 극복할 예정이냐? 릴리스포인트를 일정하게 가져가는 방법을 찾겠다. 좌타나 우타나 똑같이.

니푸더가 말하길 이번 대표팀의 에이스는 리쩐창이라는 말에 대해서? 아니다 내가 아니라 그다.

그 말때문에 부담이 되나? 그가 나의 선배니까 제발 그 부담감도 같이 가져가면 좋겠다.

대만의 WBC사이트인 Pixnet에 올라간 23일 경기 하일라이트
 

그리고 어제(24일) 열린 통이 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는 대표 팀이 7 : 5 로 패하고 말았습니다. 선발 천홍원의 뒤에 나온 리아오위청과 불펜진들이 연속 안타를 맞고 와르르 무너졌는데요, 그 외에도 수비의 실책성 플레이가 두어 차례 나오고, 연속 안타가 나온 후에 당황하고 서두르는 기색을 보이면서 더 흔들리는 면을 보여줬습니다. 공격에서는 활발하게 타선이 터졌지만 집중타가 안나오고, 주루플레이가 어설프기에 찬스를 더 살라지 못하는 전형적인 짜임새가 부족한 팀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오히려 그저께 슝디 팀과의 경기가 더 좋았었지요. 단 린저슈엔의 기세는 무섭습니다. 5타석 3타수 3안타 2볼넷으로 100% 출루에 만점활약을 보여주었습니다만 같은 테이블세터진인 판우슝의 슬럼프가 길어질 것 같습니다.

한 가지 인상깊었던 점은 펑정민 선수인데, 데드볼에 맞은 손목에 얼음찜질을 과도하게 하여 동상의 증세를 보여서 첫 날 경기에서 제외를 하였지만 어제는 두 타석에 들어서서 2루타와 땅볼을 쳐내면서 컨디션이 회복됨을 보여주었습니다. 오늘 싱농불스와의 경기는 린위에핑이 선발 투수로 나오고 이제까지 안나왔던 투수들이 나올 예정이라서 주목이 됩니다.
(한국전에서는 리쩐창이나 린위에핑 투수가 나올 가능성이 큽니다. 일부 한국 신문에 나온 리쩐창이 선발유력이라는 글은 대만의 차이나타임스 웹기사를 번역한 것이고, 실제 그렇게 된다는 뜻은 아니고 가능성이 있다는 소리일 뿐, 제가 보기에는 두 명의 투수 중에 당일 컨디션이 더 좋은 선수가 뽑힐 것 같습니다만 조심스레 예상을 하면 아무래도 저는 린위에핑이 리쩐창보다는 좀 더 가능성이 있다고 봅니다. 그 이유는 지난 아시안시리즈에서 SK를 상대로 선발로 나와서 호투를 했었기도 하고 린위에핑이 원래 선발도 하던 선수이기도 합니다. 게다가 리쩐창은 역대 한국전에서 크게 재미를 본 적이 별로 없습니다. 게다가 각종 언론들에서 다 예상하고 있는 리쩐창이라서 오히려 린위에핑을 내보내는 것이 의외의 결과를 낼 수 있기때문이죠. 네 예상이 틀리면 어쩌냐구요? 그럼 어쩔 수 없는것이죠. ^^)

한국으로서는 대만의 에이스급 투수(이번 대표팀은 리쩐창, 린위에핑, 니푸더 등)들을 상대해서는 어렵게 갈 수도 있으나 불펜 중계진은 상대적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공을 많이 던지게 하면 좋은 효과를 낼 수 있습니다. WBC의 규칙이 선발투수에게 투구 제한을 걸기 때문에 경기 초반 타석당 최소 3구~4구 이상가게하는 웨이팅 작전도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뭐 말하는 것은 쉽지만 실제 경기에서 그렇게 되기가 참 힘들지요. 어쨌든 위에서 밝혔듯이 내야수비가 불안하면 그걸 역으로 이용하여 흔들어 놓는 작전이 필요합니다. 테이블세터진이 공을 많이 던지게 하고 출루를 하면서 자연스럽게 부담감을 안겨주면 자멸할 수 있는 확률이 높다는 소리입니다.

이번 대만 대표팀은 좌타자가 많습니다. 얼마만큼 적절히 대만의 좌타선을 봉쇄하는가에 경기를 쉽게 가져갈 수 있으냐가 판가름납니다. 선발진 좌투수의 투입과 함께 불펜진의 중간계투에서 효과적인 릴리프가 얼만큼 적절히 이루어지느냐에 성패가 달려있다고 봅니다.

다른 글에서도 누차 밝혔듯이 우리가 대만전을 항상 어렵게 가져가는 이유는 마음의 교만일 것입니다. 방심하지 않고 집중력을 대만 전에서 발휘 해 준다면 분명 한 수 위의 실력을 가지고 있는 한국이 이기는 것은 문제가 없습니다. 다만 일순간이라도 풀어진다면 무섭게 치고 올라오는 것이 대만입니다. 그들의 정신력은 우리가 일본전에서 발휘하는 것 이상으로 한국전에서 발휘되곤 하니까요......[이 글에 앞서 올린 글이 방심과 교만에 대한 경고글이었습니다.]
 
                                                                                                          이상 대치동갈매기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中華棒球隊明年三月經典賽

 2008/12/19 13:35

中華隊明年3月參加「世界棒球經典大賽」,全隊預定2月26號出發前往日本東京備戰,3月6號晚間6點30分(台北時間5點30分)首戰韓國。美國職棒大聯盟日前正式通知中華隊東京期間行程已安排妥當,2月27到3月1號分別在東京巨蛋及明治神宮練球,3月2、3號參加大會安排的官方熱身賽,兩場比賽分別出戰日本職棒讀賣巨人隊及西武獅隊。3月4號為大會所排定的正式練球日,3月5號經典賽開打,由日本出戰中國,輪空的中華隊當天將於明治神宮練球。

대만팀은 내년 3월 월드베이스볼클래식에 참가하는데 2월 26일 일본 동경으로 출발합니다. 3월 6일 오후 6시30분(대만시간 5시30분) 첫 경기를 한국과 치루게 됩니다. MLB사무국이 정식으로 동경에서 열리는 일정을 통보했습니다. 2월 27일에서 3월 1일에 각각 도쿄 돔구장과 메이지신궁야구장에서 연습을 하고 3월 2일과 3일에는 각각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안츠와 세이부 라이온즈 팀과 연습경기를 치르게 됩니다. 3월 4일에는 대회주최국에서배정된 연습일이고 3월 5일 개막식을 일본과 중국이 게임을 하고, 그날 경기가 없는 대만팀은 메이지구장에서 연습을 합니다.

Round 1
POOL A: Tokyo Dome, Tokyo, Japan
Game Date Match-Up Time (Local) Time (ET)
Game 1 Thu., March 5 China vs. Japan 6:30 p.m. 4:30 a.m.
Game 2 Fri., March 6 Chinese Taipei vs. Korea 6:30 p.m. 4:30 a.m.
Game 3 Sat., March 7 Game 1 Loser vs. Game 2 Loser 12:30 p.m. 10:30 p.m. (Fri.)
Game 4 Sat., March 7 Game 1 Winner vs. Game 2 Winner 7:00 p.m. 5:00 a.m.
Game 5 Sun., March 8 Game 3 Winner vs. Game 4 Loser 6:30 p.m. 5:30 a.m.
Game 6 Mon., March 9 Game 4 Winner vs. Game 5 Winner 6:30 p.m. 5:30 a.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