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의 청소년대표인 18세 소년 린즈웨이(林子偉)가 11일 미국으로 건너가서 신체검사를 받았고 무사히 통과하여 정식으로 보스톤 레드삭스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미국 베이스볼 아메리카지에 의해 소개되었습니다. 계약금은 205만 달러로 타이완 출신으로는 초대형 계약입니다.

작년 11월에 쓴 타이완 유망주 소개 글에서 나온 린즈웨이의 소식은 80만 달러 선에서 미국 진출할 것이라고 예측을 하였지만 1년 후에 몸값이 대폭 상승하였습니다. 원래는 양키즈 팀과 계약 후 진출하기로 되었다는 얘기가 흘러 나왔지만 1년 후에 결국 보스톤 레드삭스로 진출하였습니다.


[타이완의 유망주 소개] 린즈웨이(林子偉) 몸값은 80만 달러 선.

예전 글 보기는 위의 링크를 눌러주세요.



린즈웨이는 좌타자로 컨트롤이 뛰어나고 컨택이 매우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잘 성장해준다면 분명히 3할 이상의 타격 실력을 보일 것이라는 평가입니다. 그러나 왜소한 신체조건으로 인한 장타력의 부재는 보완해야 할 약점입니다.

어느 국제 스카우트의 말은 "유격수로도 충분히 자리매김을 할 수 있다." 고 합니다. 또한, 베이스볼 아메리카지에 따르면 현재 보스톤의 마이너 팀에는 잠재력이 좋은 유격수가 별로 없기에 장차 린즈웨이가 잘 성장을 해 준다면 미래에 주전 유격수의 자리를 차지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입니다.

린즈웨이가 받은 205만 달러의 계약금은 1999년 차오진후이(曹錦輝)가 받았던 220만 달러에 이은 타이완 역사상 두 번째(3위는 왕지엔민의 201만 달러)로 큰 계약입니다. 2011년 보스톤과 미네소타, 오클랜드, 클리블랜드, 템파베이, 시애틀, 뉴욕 양키스, 아틀란타 브레이브스 등의 관심을 받으면서 경쟁 체제가 갖춰졌고 80만 달러로 평가받던 작년에 비해서 여러 구단의 경쟁 등으로 205만 달러로 몸값이 오른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타이완의 유명 야구명문인 가오위엔공상(高苑工商)을 졸업하는 린즈웨이는 1994년 생으로 175cm/73kg의 약간 왜소한 체격의 좌투좌타의 선수로 투수와 유격수로 활약하면서 각종 국내대회와 국제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올려 작년부터 해외 스카우트들의 표적이 된 선수입니다. 

IBAF가 선정한 2010년 가장 뛰어난 청소년야구선수로 선정되었습니다. 그리고 올해 5월에 미국 MLB 공식 사이트가 발표한 올 시즌 잠재력이 큰 20명의 선수 가운데 18위를 차지한 선수입니다. 2010년 아시아청소년 야구대회에서 5게임에 나와 10안타 2홈런 0.476의 고타율을 기록하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워싱턴/왕지엔민(王建民)

'타이완의 빛'으로 불렸던 왕지엔민(王建民)은 부상 등의 이유로 양키스에서 퇴출당하면서 전 타이완 국민 팀이었던 양키즈는 하루아침에 원성이 자자한 싫어하는 팀으로 변했었습니다.

자국의 영웅이 퇴출당하는 것은 보면서 큰 상처를 받은 타이완 국민은 이내 곧 왕지엔민이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계약함으로서 다시 희망을 품게 되었고, 워싱턴 내셔널스가 타이완의 국민 팀으로 등극을 했습니다. 

그러나 왕의 재활이 생각보다 오래 걸리고 복귀 시점으로 정한 날이 계속 연기되어 생각처럼 쉽게 되지 않게 되었고, 결국 올 시즌에는 나오기 어렵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점점 워싱턴 내셔널스의 팬들은 왕지엔민과 계약한 200만 달러의 효용 가치를 들어 그를 내보내야 한다는 주장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그럴 돈이면 차라리 강타자 아담 던(
Adam Dunn)과 4년 연장 계약에 힘쓰라고 구단 사장(Mike Rizzo)을 압박하고 있는 형편입니다.


 (타이완 뉴스에 보도된 왕지엔민의 계약 연장 가능성 관련 뉴스:70m 롱토스를 시작하였다는 보도와 함께 어깨 상황도 점
 점 좋아지고 있다는 뉴스입니다. 그리고 왕의 에이전트 말을 빌어 내셔널스와 계속된 연락을 하면서 건강 회복에 구단이
 각별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라는 소식을 전해주었습니다. 그리고 만약 그가 잘 재활하여 건강하다면 내년에도 비슷한 조건
 으로 갈 수 있지 않겠느냐!라는 말을 하였다는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현재 30세의 왕은 애초 워싱턴과 1년에 200만 달러(타이완 달러 6,395만 위엔)의 계약을 하였습니다만 현재까지 아무런 활약도 없이 계속 재활에만 매달려 있기에 구단으로서는 돈만 낭비하고 있는 형편입니다. 그러나 여전히 워싱턴 내셔널스 측은 그의 건강 상태와 재활 과정을 주시하고 있으며 상태만 회복된다면 내년에도 계속 그와 함께 있기를 원하고 있고, 연장 계약도 현재와 비슷한 수준일 수 있다라고 원론적인 얘기를 하고 있습니다. 에이전트 측에서 아마도 조금 깎인 160만 달러 선이 되지 않을까? 하는 말도 나오고 있습니다. 그가 2011년에는 부활을 하여 좋은 활약을 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에서입니다만 이 얘기가 새어나가면서 수많은 내셔널스 팬의 분노를 사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Adam Dunn/by afagen.

네티즌은 사이트에 '언제 나을지도 모르는 왕지엔민의 재활에 워싱턴이 그렇게 많은 돈을 퍼부을 여력이 되느냐? 그럴 거면 차라리 날 고용하는 게 낫겠다.'라고 분노했고, 또 한 명의 네티즌은 '친애하는 내셔널즈여, 내가 보기엔 그럴 돈이 있으면 하루라도 빨리 내쫓고 아담 던과 4년 계약을 연장하는 안을 추진하라!'라고 글을 올렸습니다.  

아담 던은 현재 0.271의 타율과 34개의 홈런포와 91타점을 올리면서 내셔널스의 안정적인 주포로 활약하고 있습니다. 개인 40호 홈런과 100 타점을 노리고 있는 시즌이기도 합니다. 시즌이 끝나기 전에 아담 던은 4년 계약을 원하고 있습니다. 그렇지 않으면 올 시즌이 끝나고 FA가 되어 다른 구단과 계약할지도 모르기 때문에 많은 내셔널스의 팬들은 왕지엔민을 내보내고 아담 던과의 장기 계약에 힘쓰라고 구단을 전방위적으로 압박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실을 타이완의 뉴스에서 보도하면서 수많은 타이완 팬들은 워싱턴에게 '왕지엔민'을 내보내지 말아 달라고 호소하고 있습니다.

타이완에서는 연일 화제의 인물로 아주 세세한 동정까지 보도되는 슈퍼스타인 왕지엔민을 두고 여러 전문가들이 이번 일을 두고 내년 판세 분석도 하고, 또 팬들의 여론을 들어 감정적으로 호소하기도 하는 등의 관련된 뉴스거리를 양산해내고 있습니다. 팬들도 각종 관련 게시판에 왕을 내보내지 말아달라거나 타이완에서 광고 계약을 해주면 되지 않느냐고 하는 등 많은 글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타이난 리더(立德)대학 야구부 선수인 리지아롱(李嘉榮)이 필라델피아와 계약을 맺을 것 같다고 에이전트가 발표했습니다. 이 선수는 올 시즌 협회배 야구대회에서 홈런왕을 차지한 선수로서 미국의 5~6개 팀에서 관심을 보였다고 합니다.

올시즌 초 3월 즈음에 미국으로 출국하여 계약을 마무리 짓는다고 합니다. 리더 대학야구부로서는 첫 번째로 미국으로 진출하는 선수가 되어서 학교 측에서도 자랑이 대단합니다.

"어릴 때의 꿈이었던 미국 진출이 이루어져서 정말 영광이다. 열심히 하겠다. 미국에 도착한 후 평상심을 가지고 왕지엔민과 같은 야구 영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는 포부를 취재나온 기자에게 밝혔습니다.

리지아롱 선수는 1988년 서울 올림픽둥이(^^;;. 타이완과는 상관없지만 1988년생을 표현했습니다.)로 태어났습니다. 180cm, 78kg으로 야구선수로 치면 결코 큰 체격은 아닙니다. 우투우타에 외야수(주로 중견수)를 맡고 있습니다. 2008년과 2009년에 통이 라이온즈 2군 팀에서 같이 뛰었던 선수입니다.

당시 총 72타석에 나와서 24안타로 타율 0.333을 올렸고, 13타점을 올린 기록이 있습니다. 수비에 재능이 있고 순간적인 반응이 빠르며 어깨가 강한 특징을 가지고 있고, 베팅은 컨택 능력과 중급 이상의 파워를 겸비했다는 에이전트의 말입니다.(에이전트의 말이니 뭐 걸러 들으세요.)

계약금은 10~15만 달러 선일 것 같다고 합니다. 계약금 규모로 봐서 구단으로서는 저렴한 비용을 들여 터지면 장땡이요, 안터져도 그만인 선수급이라고 보시면 될 것입니다. 학비 포함해서 연봉 10만 달러정도 될 것 같네요.

(우측 리지아롱 사진:음~매우 야물딱지게 생긴 선수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