톈진 라이온즈 팀 로고

톈진 라이온즈(天津獅隊) 팀은 중국에서 가장 먼저 야구를 받아들인 텐진시(天津市)에 자리잡은 팀으로 현재 중국 내 프로야구 리그에서 가장 강한 팀으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올 시즌에는 얼마 전에 끝난 중국 프로야구 리그(C.B.L) 준결승전에서 광동 레오파드 팀에게 패하면서 리그 4위에 그쳤지만 2006년부터 2008년까지 리그 3연패를 한 최강 팀입니다.
 
그렇지만 전국운동회(한국의 전국체전 성격대회)에서는 금메달을 획득하기 위한 전초전으로서 국제대회에 단독 팀으로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중국 야구협회는 이번 2009년 아시안 야구선수권 대회에 중국 대표로 톈진 라이온즈 단일 팀을 참가시키도록 결정하였습니다.(전국 운동회가 열리는 해에는 중국프로야구 리그를 앞당겨서 끝내기에 이번 년도에는 C.B.L리그가 빨리 끝났습니다.)

9월에 열릴 전국 운동회 전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6월부터 약 한 달간의 팀 조정 기간을 거친 후에 7월 27일 일본의 삿포로에서 열리는 아시아 야구선수권 대회에 참가하기 위하여 출국을 합니다. 텐진 라이온즈 팀의 지아오이(焦益)감독은 이번 대회를 두가지 관점에서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톈진 라이온즈 팀 경기 모습/CBL리그


"첫 째는 이번 대회가 톈진 팀의 역사상 처음으로 중국을 대표하여 참가하는 국제대회라는 점에서 모든 팀의 전력을 다하여 좋은 성적을 거두어야 하는 것이고, 두 번째는 이 대회 이후 전국 운동회를 참가하는데 아시아 대회를 참가하여 사전에 충분히 팀 전력을 맞춰보고 상승 시킬 수 있는 중요한 기회이다."라고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이 대회에 참가하고 난 후인 8월 5일 이후에는 다시 톈진으로 돌아와서 전국 운동회 참가를 위한 마무리 훈련을 할 예정입니다. 지아오이 감독은 다시 "우리는 어떤 대회일지라도 반드시 이겨야 한다라는 생각으로 훈련에 임할 것이다. 올 시즌에는 베이징 팀과 광동 팀, 그리고 상하이 팀의 전력이 매우 좋다. 게임 예측을 하기가 매우 어렵다. 그러나 우리는 충분한 준비를 통해 조직력을 강화시켜 그들을 이겨 낼 것이다."라고 자신감을 피력하였습니다.

중국 팀 명단(톈진라이온즈 팀 명단)

총감독 : 지아오이(焦益)
코치진 : 지앙타이취엔(江泰權),쟝진셩(張金生),Matsucka Kosuke(松岡功祐)

투   수 : 투진난(屠金楠),뤼지엔깡(呂建剛),수창롱(蘇長龍),쟝만쥔(張萬軍),리지아치앙
          (李家強),리쯔리양(李梓踉),쪼우쯔(鄒幟),리신(李鑫),리원밍(李文明),쉬윈롱(許雲龍)

포   수 : 쟝쩐왕(張振旺),런민(任民),위하이차오(于海超)

내야수 : 호우펑리옌(侯鳳連),양구어깡(楊國剛),리유지엔중(劉建忠),리유푸빈(劉福斌),
           왕카이(王凱),쉬바오구어(徐保國),뤄위빈(羅玉斌),원레이(聞磊),지아롱(賈龍)

외야수 : 리유즈청(劉志成),왕차오(王超),멍쟈오펑(孟昭蓬),구원신(古汶鑫),
           리유루오뤼(劉若律),두량(杜亮)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CBL 준결승전 모습 베이징 5:4 상하이 /ⓒ시나 스포츠 뉴스 제공


2009년 중국야구리그(C.B.L)의 챔피언 결정전이 톈진의 다저스야구장(LA 다저스 팀에서 텐진에 야구장을 지어 기증한 구장으로 이름이 다저스 스타디움입니다.)에서 열렸습니다. 경기는 모두 4 게임이 치루어졌는데, 격렬한 승부 끝에 베이징 타이거즈가 최종 챔피언의 자리에 올랐습니다. 광동 레오파드와 상하이 이글즈가 각각 2위와 3위에 올랐습니다.

2009 CBL 리그에서 양대지구 1, 2위 팀끼리 플레이 오프를 거치지 않고 바로 결승 토너먼트를 가져서 최종 베이징 타이거즈가 우승을 차지하였습니다.



대회성적


 일시              상대 팀 명칭  점수  승리팀        장소
6월12일  베이징타이거스(北京猛虎)—상하이이글즈(上海金)  5대4  北京猛虎   텐진다저스야구장
    (天津道奇)
 톈진라이온즈(天津雄)—광동레오파드(广东猎豹)  5대6  广东猎
6월13일  톈진라이온즈(天津雄)—상하이이글즈(上海金)  0대5  上海金
 광동레오파드(广东猎豹)—베이징타이거스(北京猛虎)  1대7  北京猛虎
베이징 2승/상하이.광동 1승1패/텐진 2패


           (2009 CBL 챔피언 베이징타이거즈 CCTV뉴스)
대략적인 뉴스의 내용은 4번타자보다 더 큰 활약을 한 9번타자의 내용을 주로 이루면서 챔피언결정전에
대한 소식을 다루고 있습니다.

첫 번째 선수 선용 인터뷰: "원래 베이징 타이거즈 팀에 들어올 때부터 9번 타자를 맡아서 그게 습관이
되었고 편하다. 농담으로 전 중국에서 제일 잘하는 4번 타자는 누군지 모르겠지만 전 중국에서 가장 뛰
어난 9번타자는 바로 나다!"(9번 타자로 나와 많은 활약을 한데에 대한 인터뷰)

중간나래이션:게임상황에 대한 설명

두 번째 감독 송핑산 인터뷰: "마커(유격수)의 전체적인 게임 능력에 대해 말하자면 경험과 능력을 갖춘
선수이다. (웃으면서)원래 그들 스스로 마커와 선용은 7,8,9번 타순에서 경쟁하지만 마커도 느끼기에 9번
타순이 매력적이라고 생각하지만 선용이 차지하였다" (타순에 대한 배치를 물었을 때 마커와 선용의 타순
배치에 대한 감독의 생각)

세번째 MVP 쑨링펑 인터뷰:"앞의 두번 우승은 이미 잊어버렸다. 내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마지막에
우승
을 차지하는 것이다."(2009년 각종 중국 국내 야구대회에서의  두 번 우승(이번 포함) 후 생각을 묻는
질문):마지막은 올 시즌 열리는 전국운동회(한국의 전국체전 성격이라고 보면 됩니다.)에서 우승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내용의 인터뷰입니다.

각종 수상명단

  최우수 신인왕 —— 광동레오파드(广东猎豹队) 멍웨이치앙(孟伟强)

  최우수 투수상 —— 베이징타이거스(北京猛虎队) 왕난(王楠)

  리그 M.V.P —— 베이징타이거스(北京猛虎队) 쑨링펑(孙岭峰)

  우수감독상 —— 베이징타이거스(北京猛虎队) 송핑산(宋平山)

  우수 지구 —— 텐진 경기지구(天津赛区)

전 세계에 불어닥친 금융위기 속에서, 2009년 중국 야구 리그는 잠시 어려움을 겪었지만 각급 성(省)과 시(市) 체육국, 프로 야구 팀과 국내외 야구계 인사, 그리고 각종 언론 매체들, 그리고 전국 야구 팬 들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다행히 순조롭게 진행되었습니다.

CBL(http://www.cbl.org.cn)홈페이지의 리빌딩 화면


현재 중국 야구 리그의 공식 홈페이지는 현재 새로운 사이트로의 탄생을 위해 리뉴얼되고 있는 중입니다. 그래서 더 자세한 소식을 전해드리지 못함을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전면 개편을 통해 보다 더 자세하고 편리한 홈페이지로 개편된다고 담당자가 메일로 전해주었습니다. 앞으로 새로운 홈페이지가 완성되면 보다 더 좋은 소식을 전해드릴 것을 약속드립니다.                
                                                                                         대치동갈매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2008년 아시아시리즈는 일본을 제외한 나머지 3개국이 모두 정해 졌습니다. 그 중에서 올해 처음으로 국가대표가 아닌 중국 세미 프로리그 우승팀이 단일팀으로 아시아시리즈에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전혀 알려지지 않았던 중국의 세미 프로리그의 2008시즌 우승 팀인 티엔진 라이온즈팀(天津雄狮)을 소개합니다.(팀 이름발음에서 톈진이나 티엔진 둘 다 가능합니다만 전 되도록 원어에 가까운 표기를 위주로 사용했습니다.)

티엔진 라이온즈팀의 로고.마스코트

 
비록 야구가 중국에서 차지하고 있는 위치는 미약하지만 올해 올림픽에서 대만팀을 이긴 후 관심도가 급상승하고 있습니다. 정치적인 목적에 따라 달라지는 양안(兩岸)관계로 인해 그간 많은 교류가 없었고 야구 후진국의 위치에서 늘 대만에게 패배하여야 했던 중국이 자국에서 벌어지긴 했지만 실력에서 두 세수 앞서있는 대만을 이길 수 있었던 것은 자국민들에게 처참한 패배를 보여줄 수 없다는 각오 아래 좋은 코치진을 초빙하여 오랜 기간동안 합숙과 미국 전지훈련 등을 하면서 집중 훈련을 한 결과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중국의 야구역사는 그리 길지는 않습니다. 1979년 중국에서 야구협회가 정식으로 설립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 되었습니다. 1981년 8월에 국제 아마추어 야구연맹에 가입을 하였고 1985년에는 아시아 야구연맹에도 가입을 했습니다. 현재 아시아 야구연맹의 부주석 자리를 중국에서 맡아서 자국 야구 열기를 살리는 노력을 많이 하고 있지요. 드넓은 국토와 엄청나게 많은 인구로 인해 항상 시장성이 강조되는 장점을 가져온 중국이라는 시장이 이제 야구에게 문을 열고 있습니다. 중국의 야구가 아마추어 동호회 수준에서 본격적으로 세미프로화가 된 것이 2000년 말입니다. 그 해에 중국야구협회에 소속된 팀이 12팀, 약 300여 명의 선수가 등록되어 있었는데, 중국야구협회는 프로화의 결정을 내리고 추진하기 시작합니다. 그래서 일본 야구협회의 도움을 받아 리그제를 만들고 제도를 정비하고 심판 교육을 실시하여 만든 것이 CBL(China Baseball League)입니다. 그 후로도 일본 야구계에서 많은 지원과 각종 인재를 파견하여 리그의 정비와 발전을 도와 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한국의 한동화 전 쌍방울 감독, 유영수 전 코치라든가 최한경 전 삼성투수 등도 CBL 리그에서 지도자로 활약하고 있습니다.

CBL 리그는 모두 6개팀이 동남[상하이 이글즈(上海金鹰), 광동 레오파드(广东猎豹), 우시 호프스타즈(无锡希望之星)]지구와 서북[베이징 타이거즈(北京猛虎), 티엔진 라이온즈(天津雄狮), 쓰촨 드레곤즈(四川蛟龙)]지구의 양대 리그로 나누어서 같은 지구팀과는 홈 & 어웨이 방식으로 세 번(18경기)을, 다른 지구팀과는 한 번(세 경기)을 하여 총 21게임으로 승점을 올리고 상위 두 팀이 다른 지구의 상위 두 팀(예:동남 1위vs서북 2위)과 플레이오프(5전 3선승제)를 거쳐서 승리한 팀이 중국 챔피언 시리즈(5전 3선승제)를 펼칩니다.

리그우승후 기념촬영하는 티엔진라이온즈 : CBL 홈페이지 제공



올해는 티엔진 라이온즈팀(19승 2패)이 서북지구 1위, 베이징 타이거즈가 2위로 다른 지구 2위인 광동 레오파드와 상하이 이글스를 상대로 플레이오프를 치루었는데 티엔진 팀과 베이징 팀이 각각 이겨서 두 팀이 2008년 CBL 챔피언을 놓고 자웅을 겨루었죠. 그 결과 티엔진 라이온즈가 베이징 타이거즈를 3:0으로 셧아웃 시키면서 시즌 내내 타 팀들보다 압도적인 우위를 보였고 결국 2008 챔피언의 왕좌에 올랐죠.

    시리즈     날 짜     홈 팀     결 과    원정팀  T V 중 계     장 소
       CS    10월04일
      14:30
  北京 猛虎        0 : 2    天津 雄狮  톈진TV(Live)      北京
       CS    10월05일
      09:30
  北京 猛虎       3 : 13    天津 雄狮  톈진TV(Live)      北京
       CS    10월10일
      18:00
  天津 雄狮       11 : 6    北京 猛虎  톈진TV(Live)      天津
                                                <2008 CBL 챔피언 시리즈 결과>

티엔진 라이온즈는 1975년 제3회 전국운동회(한국의 전국체전과 비슷)에서 우승한 이래 크고 작은 대회에서 11차례 우승을 한 강팀입니다. 베이징 타이거즈가 중국의 야구 기틀을 닦았다면 티엔진 라이온즈는 이를 계승, 발전시키고 있죠. 각종 국제 야구대회 국가대표로 모두 20여 명의 선수들을 보냈습니다. 2002년에 처음으로 리그 챔피언에 올랐고 2003년에는 준우승을 차지하였고 작년에 이어 올해 다시 챔피언의 자리에 올라 짧은 역사의 CBL에서 네 번의 우승(02, 06, 07, 08)과 세 번의 준우승(03, 04, 05)을 한 최강팀입니다.

쥬니치입단 당시의 뤼지엔깡: 사진 유씨루(Uccloo) 제공


투수로는 17번 우완 마무리 뤼지엔깡(吕建刚)선수와 58번 좌완 선발인 쑤창롱(苏长龙)선수가 돋보입니다. 뤼지엔깡선수는 올림픽에서 한국전 마지막 투수로 나와 이승엽 선수에게 끝내기 안타를 맞았던 선수로 알려져 있죠. 이번 CBL챔피언 시리즈에서 투수부문 MVP를 받았습니다. 이 선수의 특이점은 185cm의 큰 키에서 뿌리는 최고시속 150km의 강속구인데 신체 조건이나 빠른공 등의 가능성을 보고 일본의 쥬니치 드레곤즈에서 계약금 1,000만엔에 지명할 정도였습니다. 쥬니치에서는 결국 2군에만 머무르다 다시 중국으로 돌아왔지만 그 때 배운 경험등이 중국에 고스란히 전혀지면서 발전이 되었던 것이죠. 그리고 쑤창롱 선수도 일본의 사회인 리그 연수를 받은 경험으로 좋은 투구를 하여 올 상반기(전체성적은 아직 집계가 안 되었습니다. 아직도 공식홈에 올라오지 않았네요)에서 올린 성적은 아래와 같습니다.


<쑤창롱 개인기록>
      TEAM          NAME     No.      IP    ERA      W      L      K       H      HR    BBs
allowed allowed allowed
     天 津
 (TianJin)
    苏长龙 
 (SuChangLong)
   58  32.1/3  1.948     6     1    32     19     0    32

온갖 게시판을 다 뒤져 본 결과 구질은 직구와 슬라이더와 체인지업이 있다고 합니다.(사실 티엔진팀에 이메일도 보내놓았습니다만 여전히 답이 없군요. 사실 홈페이지 컨텐츠나 다른 볼거리 등이 아직 많이 부족한 실정이죠. 딱 한국의 80년대 초반의 야구 상황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큰 무리는 없을 겁니다.)

홈으로 질주하는 호우펑리옌(侯凤连) CBL 홈페이지 제공



타자로는 여러분들도 들어보신 적이 있는 호우펑리옌(侯凤连)이 대표적인 타자입니다. 지난 북경 올림픽 때 對 대만전에서 바로 끝내기 안타를 친 선수입니다. 연장 12회말 2사 만루의 상황에서 결정적인 우익수 앞의 안타로 2점을 올린 후 대만 우익수와 중계진의 수비 에러로 끝내기 1루 주자마저 들어와서 게임 셋!. 이 한방으로 그는 중국에서 영웅이 됩니다. 그 날 호우펑리옌 선수는 6타석 3타수 2안타 3볼넷 1득점 2타점의 맹활약을 했었던 선수입니다.

<당시 경기스코어보드>  
     1   2   3   4   5   6   7   8   9   10   11   12   R   H   E
  대만    0    0    0    0    1    1    0    0    1    0    0    4    7   11    1
  중국    0    0    0    0    0    0    0    3    0    0    0    5    8   11    3

티엔진팀에서 호우펑리옌(侯凤连)과 더불어 주목해야 할 타자는 양구어깡(杨国刚)입니다.

<양구어깡() 개인기록>
   TEAM    NAME     No.   AVG    PA    AB     H     R    RBI    HR     K    BBs    SB
   天津
 (TianJin)
  杨     24  0.429    66    49    21    21    17    0    6    15    5

리그 2위의 타율과 타점 2위, 득점 1위의 맹활약을 했습니다. 테이블 세터진에 포진되던가 아니면 3번을 맡아서 팀의 공격적인 핵심이 되는 타자입니다. 지난 올림픽 대표선수에 차출된 선수는 위에서 설명한 호우펑리옌(侯凤连)과 외야수 왕차오(王超), 그리고 투수 뤼지엔깡(吕建刚) 등이 있습니다. 모두 올림픽에서 주전으로 나와서 많은 활약을 한 선수들이고 이번 아시아 시리즈에서도 주목해야 할 선수들입니다.

        이   름    포지션   백넘버
   1       侯凤连       6      16
   2       刘建忠       5       7
   3       王   超       8      25
   4       杨国刚       3      24
   5       罗玉斌       9      36
   6       孟昭蓬       7       8
   7       王靖超       4      55
   8       任   民      DH      27
   9       张振旺       2      22
   <지난 CBL 챔피언 시리즈 당시의 라인업>

전체적인 팀의 특징은 끈끈한 수비력과 몰아치기에 능한 타선의 집중력이 뛰어나고 이닝 이터로서 게임을 이끌어 줄 강력한 투수(선발과 마무리)가 있다는 점입니다. 2008 시즌 중국리그에서 압도적인 성적으로 1위를 한 팀이 과연 아시아 시리즈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갑니다.

이상 간단하게나마 티엔진 라이온즈에 대한 소개를 했습니다. 지난 10월 29일에 열린 티엔진 라이온즈 우승 축하와 아시아 시리즈 출정식을 겸한 기자회견장에서 티엔진 라이온즈 팀의 지아오이(焦益)감독은 '우리팀은 사기가 충만되고 모두 한 마음으로 단결이 되었다. 아시아 시리즈는 한 단계 높은 야구를 배운다는 마음가짐으로 최종 승리를 위해 열심히 뛴다면 좋은 성적이 나올 수 있을 것이다. 결코 포기하거나 먼저 지고 들어가지는 않겠다'라고 밝혔습니다. 단장인 루오위빈(罗玉斌)은 '아시아 시리즈는 높은 수준을 가진 일류팀들과 교류를 가질 수 있는 기회이기에, 그 기회를 놓치지 않고 열심히 배우겠다는 마음으로 임한다면 우리의 실력도 높아질 것이다. 반드시 우리의 목표는 승리를 위해 싸우는 것이다' 라고 밝혔습니다.

오랜 시간 중국과 대만에서 유학하고 살았을 당시보다 엄청나게 많이 발전한 중국 야구의 모습을 보니 감회가 새롭네요. 예전 2003년인가? 한국 사회인 야구선수가 중국 리그팀에 입단한 적도 있을 정도로 그 수준이 낮았는데 이제는 전체 선수들의 수준도 많이 올라서 한국의 고교 야구 선수들 이상급으로 성장했다고 봅니다. 대표팀만 놓고 본다면 한국의 대학 선발수준의 선수들과 엇비슷하리라 생각됩니다.

이번 아시아 시리즈는 대표팀이 아닌 단일팀으로 나와 전력이 더 약해졌다고 보지만 내심 중국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고 있습니다. 단일팀이긴 하지만 작년에 비해 많은 성장을 하였고 충분히 자신감을 가지고 맞붙어보리라는 속마음을 가진다고 보면 되겠네요.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열심히 노력하는 야구의 모습은 국적이 어디든 모두 아름답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