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프로야구에서 10연승에 도전 중인 중신슝디와 라미고 몽키스가 4월 8일 신좡 야구장에서 맞붙었습니다. 이 경기가 화제가 된 이유는 바로 경기 시간때문이었습니다.



양 팀의 혈전은 장장 6시간 4분이나 걸렸고, 이 기록은 대만 프로야구 역사상 두 번째로 길었던 경기로 기록되었습니다. 최종 12시 39분까지 경기가 진행되었고, 경기 결과는 15:15 무승부로 끝났습니다. 지난 경기에서 끝내기 홈런을 기록했던 쟝즈시엔이 오늘도 경기 MVP로 선정되었습니다.



12회 15:15로 비기고 있던 상황을 캡쳐함


대만 프로야구 역사상 첫 번째로 오래 걸린 경기 기록은 지난 2005년 6웡26일 화롄 야구장에서 열린 중신 웨일즈(현 중신슝디 팀의 모기업이 창단했던 팀)와 슝디 엘리펀츠(현 중신슝디 팀의 전신)가 맞붙었던 경기로 최종 경기 시간은 무려 6시간 34분이나 걸렸습니다. 그리고 11년이 지난 올해 두 번째 기록이 세워졌네요.



또한, 이번 경기에서 15:15 무승부 기록은 기존의 2002년 4월 11일 기록했던 14:14 9이닝 무승부 기록을 갱신하며 최다 점수 무승부 기록을 세웠습니다. 



이번 경기에서 두 팀은 40안타를 합작했으며 그 중 라미고 몽키스는 22안타, 중신슝디는 18안타를 기록했습니다. 경기 시작 당시는 두 명의 외국인 선발 투수를 내세워 압도하길 바랐지만 Donovan Hand는 5이닝 8실점, Ryan Searle는 6이닝 6실점(5자책)을 기록하며 무너졌습니다.



경기가 12시를 지나 날짜가 바뀔 때 캡쳐한 이미지입니다.


9회 말 상황에서 여전히 라미고는 15:11로 앞서고 있으며 무난한 승리를 예상했지만 불펜진 난조로 4실점하면서 결국 연장전으로 돌입하게 되었고 이후 양팀은 더 이상의 득점을 기록하지 못한 채 12이닝이 끝나면서 무승부를 기록했습니다.



신좡 야구장 전광판 현황 / 12회 15:15, 안타 수 22대 18, 에러 2대 1 경기 완료 시각은 9일 오전 12:39 /이미지 CPBL


중신슝디는 계속 10연승에 도전할 수 있게 되었고, 린즈셩도 2015년 6월 20일부터 기록한 연속경기 출루 기록을 총 73경기로 늘렸고, 쟝즈시엔도 연속안타 경기를 30경기로 갱신하였습니다. 



이번 경기의 관중 수는 총 8,537 명을 기록했고, 그 늦은 시간에도 꽤 많은 수의 관중이 경기를 지켜보는 열정을 과시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오는 3월 29일부터 라미고 몽키스 홈경기 TV 중계에 MBC Sports+의 선진 기술이 접목되어 서비스 된다. 


Lamigo 몽키스 구단은 3월 29일부터 홈 경기 중계에 새로운 중계 기술을 도입하여 라미고 팬에게 한층 더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새롭게 적용되는 신기술은 세 가지로 '피칭캠'과 '모션캠' 및 '버츄얼광고'로 대만 프로야구 중계에 처음으로 적용되는 신기술이다.




이는 한국의 MBC Sports+가 연구 개발한 '피칭 캠 3.0(Pitching Cam 3.0)' 시스템 기술과 'Motion Cam', 'Virtual Advertisement Software'로 한국에서는 이미 몇 년 전부터 적용되어 서비스되고 있다. 



MBC Sports+의 세 가지 선진 기술은 화면에 스트라이크 존 적용과 투수의 볼 궤적이나 팔 각도 등을 구분할 수 있다, 타자의 타격 자세와 연속 타격 동작 등을 분석할 수 있으며, 중계 화면에 사이버 광고 등을 제공한다. 


MBC Sports+ Pitching Cam 3.0, Motion Cam 적용 영상 / 유튜브 MBCplusm 채널 제공 


모션 캠(Motion Cam) 기술은 투수와 타자의 정밀한 연속 동작을 느린 동작으로으로 보여주는 기술로 야구 팬들에게 더 다양하고 정밀한 방송을 제공하여 한 차원 높은 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는 야구 팬에게 더욱 더 흥미를 불러올 수 있어서 채널 선택에서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확신한다. 



3월 29일부터 MBC스포츠플러스의 기술이 적용되는 라미고 TV의 중계 화면 모습



사진 이미지 / 라미고 구단 페이스북


Virtual Advertisement Software는 화면에 야구 중계에 방해되지 않은 범위에 버츄얼 광고 장면을 삽입하여 광고 수익을 올릴 수 있는 기술로 야구 팬에게 더욱 더 몰입도가 높은 광고를 제공함으로써 후원 기업의 만족을 얻을 수 있다. 이는 구단 경영에도 큰 도움이 되기에 꼭 필요한 것이라고 라미고 구단은 평가했다. 라미고 구단 단장은 이번 시스템(하드웨어+소프트웨어 구입 비용)에 대만 돈으로 1,500만 위안(한화로 약 5억 3,600만 원)의 비용을 투자했다고 인터뷰에서 밝혔다. *이 비용이 고스란히 엠스플로 온 것은 아닐 듯하지만 대략 예측할 수는 있다.


야구 중계 화면에 사이버 광고가 삽입된 장면


MBC Sports+는 자체 개발한 세계 최고 수준의 신기술을 대만에 수출하면서 각종 수익을 올릴 수 있고, 자국의 기타 경쟁사보다 프로야구 중계에서 선두 주자라는 이미지도 구축했다. MBC Sports+는 이미 2014년 3월 초 대만 CPBL 연맹과 제휴하여 한 차원 높은 프로야구 중계 관련 컨설팅을 한 바 있다.




이처럼 라미고 몽키스 구단은 한국의 선진 중계 기술을 도입하여 대만 프로야구팬을 위해서 좀 더 세심하고 전문적인 화면을 제공하여 보다 더 게임에 몰입할 수 있는 기술을 제공하여 프로야구 중계 수준을 한 단계 더 높이고 야구 시장을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대치동갈매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대만 프로야구계에 맹렬하게 떠오르는 신성 왕보롱(王柏融) 선수. 단숨에 '보롱대왕'이라는 별명이 붙었다.


이 선수를 주목한 것은 작년(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국가대표 야구팀 전력분석 대만 담당 업무를 하던 때부터였다. 이 선수를 주목했던 이유는 균형 잡히고 탄탄한 피지컬 조건(181cm/90kg)과 대만의 여러 야구계 친구를 통해 수집한 개인적인 캐릭터, 그리고 그의 타격 영상과 함께 실제로 대회에서 지켜본 그의 타격 자세와 빠른 공에도 잘 대처하는 빠른 배트 스피드 등이 마음에 들었기 때문이다. 



왕보롱 1993년 9월 9일생으로 우투좌타 외야수이다. 대만 핀동현 출신으로 원화대학을 나온 후에 2015년 6월 29일 CPBL 2015드래프트에서 라미고 몽키스 팀에 의해 1차 지명되었다. 그 후 대만 야수 출신으로는 가장 높은 금액(린이취안:林益全과 천즈위엔:陳致遠과 함께 동률)인 500만 위안의 계약금(100만 위안의 격려금 포함)과 10만 위안의 월급여로 계약을 한 후에 모두 18게임에 나서 8개의 홈런과 4할에 육박하는 높은 타율을 기록하며 대만프로야구계에 새롭고 맹렬하게 따오르고 있다./ 사진 라미고 몽키스 구단


아시안게임 대 한국 전에서 우익수를 맡아 수비도 곧잘 하면서 타격에서도 매우 뛰어남을 보이던 모습에 자세히 영상으로 따서 분석하니 타격 기술에서도 이 친구는 앞으로 크게 될 수 있는 조건을 가진 선수라고 생각하였고, 그러던 중 올해 6월 말 CPBL 드래프트 라이브 중계를 보던 중에 라미고 몽키스가 그를 지명하자 깜짝 놀라 탄성을 지르고 박수를 치면서 라미고가 진짜 잘 지명했고 앞으로 3년 이내에 대만 프로야구를 대표하는 최고의 타자가 될 것이라고 개인 SNS를 통해 글을 올린 적이 있다.


내가 예측하길 라미고의 왕보롱은 앞으로 3년 이내에 대만 리그 중에서 가장 맹렬함을 자랑하는 타자가 될 듯하다. 앞으로 계속 외국인 투수를 상대하는 법을 지켜보면서 3년 후에 한국에 와서 발전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올해는 적응한 후에 본격적으로 내년부터는 왕보롱이 리그에 잘 적응하여 좋은 성적을 올릴 것으로 예측하면서 그렇게 흘렀는데 이것이 너무 안이한 생각이었다. 리그에 적응하고 커 나가는 시기를 대략 다음 시즌이라고 잡았던 것이 바로 오판이었다. 9월 2일에 첫 리그 출전을 한 이후 지금까지 단 18게임밖에 지나지 않았는데 이미 벌써 8개의 홈런(3게임 연속 홈런 포함)을 치면서 프로야구계를 강타하고 있다.



9월 2일 첫 게임에서 2안타를 몰아치며 예열을 한 후에 2타점 이상 7경기, 멀티 안타 이상 9경기, 8개의 홈런을 치며 0.394라는 높은 타율을 기록 중이다. 최근에는 3경기 연속 홈런포를 가동하며 팀 승리에 많은 공헌을 세우고 있다.



또한, 그 기세를 통해 프리미어 12 국제대회의 명단 중 상대 투수의 투구에 맞아 발가락 골절상을 당해 엔트리에서 빠지게 된 해외파 귀환 선수인 린저슈엔(林哲瑄)의 대체 선수로 다시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리면서 또 한 번 주목을 받았다.



9월 17일 대만 vlsport 뉴스에 나온 왕보롱의 기사. 11게임에서 5개의 홈런은 현재까지 대만프로야구 사상 가장 빠른 기록으로 신인왕에도 도전할 수 있다는 내용이다.



아무튼, 지금까지의 기세라면 왕보롱은 신인왕 타이틀에도 도전할 수 있는 자격이 생기고 가장 강력한 후보로 단숨에 등극하게 된다. 

위 그림 설명대로 대만 프로야구 신인왕의 후보 자격은 리그 93타석 이하인 자는 다음 해에도 신인왕에 도전할 자격이 생기는데 왕보롱은 남은 경기에 출전하면 모두 126.48 타석까지 들어설 수 있어서 신인왕의 자격이 생기는 것이다./이미지 vlsports 화면 캡쳐 



만약 이 선수가 지금의 기세대로 무럭무럭 자라나서 3년 후(대만 프로야구 규약에 따르면 3년이 지난 선수는 구단의 동의 하에 해외 진출이 가능하다. 이 규약은 원래 없었는데, 고교 졸업 전과 후에 헐값에 미국 등 해외로 진출하는 자국 유망주가 너무 많아지자 이를 방지하려고 군 문제 해결 전에는 드래프트에 참가할 수 없었던 규약을 고치고 고교 졸업자도 드래프트에 참가할 수 있게 만든 후 3년 후에는 구단의 동의 하에 해외 포스팅도 가능하게 하면서 유망주 유출 방지에 노력한 결과물로 만들어진 규약이다.)에 포스팅을 통해 정말로 해외에 진출할 생각이 있다면, 그중에서 한국 프로야구에 진출할 의사가 있다면 내가 꼭 한국의 에이전트를 맡아서 최선을 다해 한국 프로야구 구단에 소개할 것이라며 다짐하는 중이다. 



왕보롱의 현재까지의 리그 기록은 아래와 같다.


내년에도 이런 기세일지는 모르겠지만, 평소의 실력대로라면 안정적으로 좋은 활약을 펼치면서 단숨에 대만을 대표하는 타자까지 성장할 수 있을 듯한 느낌이 든다. 


대만 프로야구를 지켜보는 또 하나의 즐거움이 생겼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팬 서비스를 위하여 많은 투자를 한 라미고 몽키스의 프로다운 변화


2013년부터 대규모 투자를 하여 각종 마케팅 기법을 통해 많은 관중을 불러 모으며 라미고 붐을 일으켰던 라미고 몽키스가 홈구장에 올인하는 전력으로 마케팅 타겟을 잡은 후에 모든 홈경기를 타오위엔 구장에서 치르겠다는 선언을 하면서 이제 대만에서도 진정한 연고제도의 정착이 시작되었습니다.



젊은 구단주가 등장하면서 투자를 통해 진정한 프로화의 수순을 착착 밟고 있는 라미고 몽키스 팀은 올해부터 또 한가지 팬을 위한 수단으로 홈구장 모든 경기를 라미고 TV(www.lamigo.tv)를 통해 중계하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휴대용 모바일 기기나 패드 등을 통해 홈 모든 경기(60게임)를 중계하는 서비스로 팬을 위한 진정한 프로페셔널 팀으로 변모하겠다는 야심찬 계획을 세웠습니다.


Lamigo TV 웹사이트 메인화면 모습


올해부터 대만 프로야구 팬은 FOX 스포츠 채널과 ELTA TV, CPBL TV 등의 여러 채널로 CPBL을 볼 수 있는데, 라미고 몽키스 팀은 거기에 또 라미고 팬을 위한 특별한 방송을 추가하여 라미고 만의 전용 TV 채널을 개설하여 서비스한다는 계획을 세웠습니다. 민스(民視) 티브이의 제작 경기를 이용하고, 'GoPro'라는 스포츠/액션 캠코더의 대명사인 제품을 사용하여 다양하고 화려한 여러 고화질의 경기를 편집, 구성하여 라미고 팬만을 위한 방송으로 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겠다는 각오입니다. 



Lamigo TV는 해피 라미고 채널을 개설하여 유명 캐스터인 쉬짠위엔(徐展元) 씨와 협력하여 수많은 다양하고 유명한 게스트를 초대하여 무겁지 않게 재밌고 독특한 중계 프로그램을 만드는 등 전통적인 보통의 방송이 아닌 매 경기 국가대표 경기 중계와도 같은 특별하고 긴박한 중계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합니다. 



라미고 티브이는 3월 20일 시험 방송을 통해 시작되고 개막전인 3월 21일 쉬짠위엔과 고프로 촬영기를 동원하여 본격적으로 팬과 소통하며 연동하는 방송을 시작한다고 합니다. 15층 높이에서 찍는 여러가지 카메라 기법 등과 멀티 미디어 제작 방식을 동원하여 야구 팬들의 관심을 끌겠다는 것이 라미고 팀의 구단주 류지에팅(劉玠廷)의 생각입니다.


사용 방법은 구글이나 아이폰 스토어 검색에서 台湾好를 입력하면 나오는 어플을 깔고 라미고 TV를 시청하면 됩니다.


안드로이드 어플 다운 시 나오는 화면 모습


거기에 올 시즌을 위해 라미걸스의 멤버를 추가 선발하여 흥미로운 쇼 부분을 강화한 치어리더 팀과 함께 보다 다채롭고 멋진 라미고 TV만의 특별 프로그램 제작과 서비스로 팬들의 주목을 끌겠다는 생각입니다.


어플리케이션 화면 캡쳐

대만 유명 캐스터인 쉬짠위엔 씨가 진행하는 발표회 장면/ App 캡쳐


현재 라미고 TV의 전용 사이트와 페이스북 서비스 등을 준비 중이고 앞으로 시작부터 한시적으로 무료로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고 정착이 되면 유료로 전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안드로이드나 iOS 등에서 '台湾好'어플을 다운 받은 후에 Lamigo TV를 시청하면 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블로그 이미지

대치동갈매기

중국과 타이완 야구에 대한 전문블로그입니다. 점차 발전하는 중화권 야구에 대한 정보를 모아 지피지기하는 마음으로 만들었습니다. 아무튼 많이 사랑해 주시면 좋겠네요.

티스토리 툴바